2022.08.11 (목)

  • 흐림동두천 22.0℃
  • 흐림강릉 23.5℃
  • 서울 23.4℃
  • 대전 25.2℃
  • 흐림대구 25.4℃
  • 흐림울산 27.9℃
  • 광주 25.8℃
  • 흐림부산 27.3℃
  • 흐림고창 26.0℃
  • 흐림제주 28.4℃
  • 구름많음강화 22.0℃
  • 흐림보은 23.7℃
  • 흐림금산 26.4℃
  • 흐림강진군 27.6℃
  • 흐림경주시 26.4℃
  • 흐림거제 27.0℃
기상청 제공

뉴스종합

전북도, 취약계층 위한 기후변화 지원대책 마련

▶벽체단열개선, 창호교체, 차양시설 설치 등 실내환경개선

▶생수, 쿨매트 등 폭염 대응 물품 지원

전북도는 취약계층이 폭염, 한파 등 이상기후에 대응할 수 있도록 대책을 마련해 추진한다.

 

전북도는 독거노인, 저소득층을 대상으로 실내환경 개선사업 및 폭염 대응 물품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22일 밝혔다.

 

실내환경 개선은 건물이 노후화됐거나 단열성능이 미흡한 경우 폭염, 한파 등 극한 이상기후에 취약하므로 건축물 시설의 개·보수 등을 통해 환경적으로 쾌적하고 건강한 실내환경 유지를 위해 필요한 사업이다.

※ 기후변화취약계층 : 기후변화로 인한 영향요인에 노출이 높거나 같은 노출에도 더욱 민감하게 반응하는 경향이 있는 잠재적인 집단 또는 개인

 

이에 창호교체, 벽체단열개선, 차양시설 및 쿨링설비(창문형 에어컨) 등 가구의 취약요소에 가장 적합한 시설 설치를 지원한다.

 

현재 전북도는 2개 시·군(고창군, 부안군)내 약 100가구 정도 지원을 계획하고 사업을 추진 중으로 현재 40가구는 개선 사업을 완료했다. 나머지 가구에 대해서도 조속히 사업을 마무리해 피해를 최소화할 계획이다.

 

도는 이번 실내환경개선사업을 통해 폭염 피해 예방뿐만 아니라 실내 냉·난방 효과 개선, 에너지 효율 개선에 따른 에너지 사용량 감소, 냉·난방비 비용 절감, 방음효과도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와 더불어 전북도는 여름철 폭염 대책도 마련했다. 우선 지역 내 기후변화 적응 컨설턴트가 폭염 취약가구 및 경로당, 아동센터 등 134개소를 방문해 폭염대응 요령을 안내한다. 생수, 우양산, 쿨매트 등 폭염대응 물품도 지원한다.

 

전북도 관계자는“올해는 5월부터 최고기온이 30℃가 관측되고, 폭염이 많이 발생될 것으로 예측된다”며, “적기에 사업을 완료하여 기후변화에 따른 이상기후로 인한 건강 피해를 예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전북도, 대한민국 안전大전환 사전 현장속으로!
이성호 전북도 사회재난과장은 지난 10일 완주군 고산면에 위치한 아파트를 방문해 현장점검을 실시했다. 이는 8월 17일부터 10월 14일까지 실시하는 대한민국 안전大전환을 위한 집중안전점검에 앞서 사전 안전점검 차원의 현장점검이다. 이번 현장점검은 주민이 점검이 필요하다고 생각해 국가안전대진단 주민신청을 통해 요청한 시설물로 주민 생활과 밀접한 시설에 대해 현장점검을 실시해 위험요인 해소 등 도민의 안전을 직접 챙길 목적으로 현장점검을 실시했다. 이번 점검에서는 건축·전기·가스·소방 분야별 민간 전문가가 참여해 민관합동으로 점검을 실시했고, 철근탐사기·초음파탐상기 등 전문 점검장비를 활용해 점검의 신뢰성 확보 등 내실있는 현장점검이 됐다. 이날 현장에는 전북도의회 권요안 의원, 마을이장, 아파트 관리 총무, 부녀회장 등 관계 마을주민들도 함께 참여해 현장의 건의사항을 청취하면서 해결 방안을 논의하는 시간도 가졌다. 특히, 안전점검을 통해 지적된 사항에 대해서 현장에서 처리할 사항은 현장에서 조치했고, 정밀안전진단 또는 보수보강이 필요한 부분에 대해서는 완주군에 예산확보 방안대책 수립을 주문하는 등 사후관리에 대한 당부를 했다. 이성호 전북도 사회재난과장은“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