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6 (목)

  • 흐림동두천 11.8℃
  • 흐림강릉 13.2℃
  • 흐림서울 14.2℃
  • 흐림대전 14.3℃
  • 흐림대구 15.6℃
  • 흐림울산 14.8℃
  • 흐림광주 14.5℃
  • 흐림부산 17.0℃
  • 흐림고창 12.2℃
  • 제주 16.9℃
  • 흐림강화 13.3℃
  • 흐림보은 14.3℃
  • 흐림금산 13.3℃
  • 흐림강진군 15.0℃
  • 흐림경주시 14.8℃
  • 흐림거제 17.2℃
기상청 제공

뉴스종합

세외수입연구발표대회- 진안군 기획홍보실 이주연 우수상!

도 및 14개 시군 세외수입 확충 위한 우수사례 발굴 및 공유


 

전라북도는 15일 도와 14개 시·군 세외수입 담당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22년 세외수입 연구발표 대회」를 개최했다.

 

이번 연구발표대회는 세외수입 발굴 우수 기법의 개발·공유를 통해 지방재정을 확충하고 담당 공무원의 업무 역량을 높이고자 열렸다.

 

세외수입의 신규수입원 발굴, 효율적인 체납·징수 관리 강화, 운영혁신 분야의 우수사례를 적극 발굴하고 공유·전파해 지방재정 확충방안을 모색했다.

 

또한, 사전심사를 거쳐 선정된 6개 사례의 발표심사를 진행하고 한국지방세연구원 관계자, 시·군 담당자 등과 함께 세외수입의 제도적 개선과 확충 방안 등을 논의하는 시간도 가졌다.

 

심사 결과 최우수상에 남원시 재정과 세무서기보 양지희, 우수상에 진안군 기획홍보실 세무서기 이주연, 순창군 건강장수사업소 시설주사 김영진, 장려상에 군산시 시민납세과 행정주사보 김유정, 익산시 징수과 세무서기보 김범주, 부안군 재무과 행정주사보 김혜정이 각각 선정됐다.

 

특히, 이날 선정된 우수사례는 연말에 행정안전부 주관으로 개최되는 ‘지방재정(지방세외수입 분야) 우수사례 발표대회’에 출전해 전국의 우수사례와 경쟁할 예정이다.

 

전북도는 이번 대회가 세외수입 증대와 함께 지방재정의 건전성과 효율성을 높이는 계기가 될 것으로 내다봤다.

 

김미정 전북도 자치행정국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코로나19와 수해 등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다양하고 우수한 사례들이 공유되고, 향후에도 지역 특성을 고려한 세원 발굴 및 체납징수의 효율적 방안 마련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기초학력 확실히 끌어올리고 우리 아이들 미래역량 키우겠습니다!"
“기초학력을 튼튼히 하고 학력을 끌어올리겠습니다. 학생중심 미래교육으로 우리 아이들의 미래역량을 키우겠습니다.” 서거석 전라북도교육감은 5일 도교육청 2층 강당에서 ‘제19대 교육감 취임 100일 기자회견’을 열고 “교육의 중심을 오로지 학생에게 두겠다”면서 이렇게 말했다. 서 교육감의 지난 100일은 한마디로 ‘소통’으로 요약된다. 당선인 시절 김관영 도지사와 손잡고 교육협력을 약속한 서 교육감은 도내 14개 지자체, 대학뿐 아니라 국무총리, 장·차관, 국회의원을 직접 만났고, 16개 시·도교육청과도 활발히 교류하며 교육협력의 기반을 다졌다. 이날 서 교육감은 “‘전북교육을 바꾸고 살려내라’는 도민의 준엄한 명령을 받아 지난 100일 학생중심 미래교육, 전북교육 희망의 대전환을 위한 초석을 놓았다”면서 “기초학력 신장을 위해 당장 2학기부터 기초학력 전담교사 100명, 보조교사 200명을 배치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진단평가를 통해 정확한 현황이 파악되면 그에 맞춰 더 정밀한 대책을 수립하고, 14개 시·군 교육지원청에는 학력지원센터를 만들 것”이라고 덧붙였다. 서 교육감은 미래교육에 대해서는 “무엇보다 교실수업이 바뀌어야 한다”면서 “온·오프라인 수업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