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5 (수)

  • 구름조금동두천 17.3℃
  • 맑음강릉 19.8℃
  • 맑음서울 17.0℃
  • 맑음대전 19.1℃
  • 구름조금대구 23.4℃
  • 맑음울산 22.8℃
  • 맑음광주 19.2℃
  • 맑음부산 22.1℃
  • 맑음고창 16.8℃
  • 맑음제주 21.1℃
  • 맑음강화 16.7℃
  • 구름조금보은 17.4℃
  • 맑음금산 17.8℃
  • 맑음강진군 20.6℃
  • 맑음경주시 22.8℃
  • 맑음거제 20.9℃
기상청 제공

무주뉴스

무주읍도시재생사업 선정 위한 본격활동 돌입

4일 무주읍 도시재생 활성화계획 수립 위한 주민 공청회 마련

- 타지역과 다른 특색있는 도시재생 활성화계획 마련

- 모든 역량과 힘 올인, 정주여건 발판 마련

- ‘무주읍 도시재생뉴딜사업 반드시 선정될 수 있도록 최선 다 하겠다’

 

무주군이 국토교통부 공모사업인 무주읍 도시재생 뉴딜사업 선정을 위한 본격 활동에 돌입했다.

 

군은 4일 전통문화의 집에서 국토교통부로부터 무주읍 도시재생 뉴딜사업 공모 신청 앞둔 무주읍 도시재생 활성화 계획 수립을 위한 주민공청회를 열고, 지역 발전을 가속화시킬 도시재생 뉴딜사업 선정을 위한 모든 역량과 힘을 쏟기로 다짐했다.

 

이날 주민공청회는 황인홍 무주군수가 참석한 가운데 강석구 충남대 교수(충남대 새희망 도시포럼 이사장)가 좌장을 맡고 김혜천 무주군 도시재생지원센터장, 이상준 LH 도시재생지원기구 박사, 성상희 태권도 진흥재단 태권도 시범단 단장이 패널로 참여, 심도있는 토론을 펼쳤다.

 

이날 참여한 지역주민들은 “침체된 지역상권의 회복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라고 전제, “도시재생의 기반이 될 주거환경 · 교육문화 · 일자리 분야 ·상권관광에 대한 지역 특색에 맞는 사업 발굴에 올인 해야 할 것”이라고 제시했다.

 

무주읍 원도심을 포함하는 읍내리 일원에 추진될 도시재생 뉴딜사업은 문화 예술, 주거, 상권관광, 청년 및 노인층을 위한 문화 예술 컨텐츠를 발굴, 향후 정주 여건의 발판을 마련하는 데 초석이 될 사업으로 꼽힌다.

 

도시재생 뉴딜사업이란 관에서 추진하는 사업이 아닌, 주민주도로 추진되는 사업으로 주민들이 모여 지역의 현안점을 찾고, 해결하기 위한 다양한 의견들을 모아 사업으로 현실화 시킨다.

 

이에 따라 무주군이 주민들과 함께 무주읍 도시재생뉴딜사업으로 착안한 무주문화 창작 공간 조성, 무주 로컬 상권 활성화, 무주 어울림 센터, 감응의 무주 주거재생 프로젝트, 숲속 밤빛공원 조성사업에 대한 사업계획을 수립했다.

 

이외에도 향후 공모 접수 전까지 도시재생 주민협의체 추진 회의와 도시재생 관련 전문가들의 컨설팅을 통해 타 지역과 다른 특색 있는 도시재생 활성화 계획 수립 할 예정이다

 

농촌활력과 김영종 과장은 “코로나 19와 같은 힘든 상황 속에서도 도시재생에 대한 지역주민들의 열기가 높다“라며 ”2021년 2차 중앙공모 신청 예정인 무주읍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경우 정주여건에 마중물이 되는 사업인 만큼 반드시 선정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무주읍은 오는 8월~9월 중 무주읍 도시재생 뉴딜사업 국토교통부 2021년 2차 중앙 공모에 신청할 계획으로, 올해 12월 중 정부의 최종 선정 발표를 앞두고 있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송지사, 국가중장기종합계획 반영 재촉구
전라북도가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 계획, 제5차 국도‧국지도 5개년 계획, 제2차 고속도로 건설계획 등 앞으로 예정된 국가 중장기 SOC 계획에 도내 사업이 반영될 수 있도록 재촉구하는 등 연일 강행군을 이어가고 있다. 송하진 도지사는 4일 안도걸 기획재정부 2차관을 방문해 SOC 국가중장기 종합계획에 전북 관련 사업을 반영해달라고 건의하고, 서부내륙고속도로 조기 착공 등 현안 해결을 요청했다. 이 자리에서 송 지사는 “지난 4.22일 공청회에서 발표한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된 신규사업 43건 중 전라북도를 경유하는 철도는 1건에 불과하다”며 “경제성 논리에 따라 수도권과 광역시에 대한 SOC 집중 투자는 전북 등 소외지역의 개발격차를 더욱 심화시키고 있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전북도에서 요청한 전주~김천간 철도 건설․국가식품클러스터 산업선 등 국가철도망구축계획, 노을대교 건설사업 등 국도․국지도 건설계획, 전주~대구간 고속도로 건설사업 등 고속도로 건설계획 등이 국가중장계획에 반영될 수 있도록 도와달라”고 말했다. 이와함께 전북도는 전북 혁신도시, 국가식품산단 개발에 따른 물동량 수송에 대비하고 국토의 균형발전을 위해 서부내륙고속도로 2단계(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