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0 (수)

  • 맑음동두천 3.0℃
  • 구름많음강릉 8.4℃
  • 맑음서울 5.8℃
  • 맑음대전 5.1℃
  • 맑음대구 6.6℃
  • 맑음울산 8.0℃
  • 구름많음광주 8.0℃
  • 맑음부산 9.9℃
  • 구름많음고창 6.8℃
  • 구름많음제주 14.4℃
  • 맑음강화 3.2℃
  • 맑음보은 1.7℃
  • 맑음금산 3.2℃
  • 구름많음강진군 7.9℃
  • 맑음경주시 6.1℃
  • 구름조금거제 10.8℃
기상청 제공

무주뉴스

무주읍농촌지도자회, 환경정화하며 단합한다

- 매년 농약빈병, 영농폐기물 수거 깨끗한 무주건설 앞장

- 지속적으로 자연환경 봉사활동에 참여하겠다

- 농촌지도자 회원 땀과 열정, 살기 좋고 쾌적한 무주 건설 기반

 

 

 

무주군 무주읍 농촌지도자회가 13일 ‘환경정화 활동’을 통한 회원 간 단합을 도모하고 쾌적한 무주 만들기에 앞장서 귀감이 되고 있다.

 

이날 무주읍 농촌지도자 30여명의 회원들은 무주자원순환처리장에서 농약살포 후 버리진 빈 용기 선별작업과 농약 빈병 수거활동을 펼쳤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회원들은 “영농폐기물의 주기적 수거로 인해 마을 주변이 깨끗해져 보람을 느낀다”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환경정화 활동에 나서 후대들에게 깨끗하고 안전한 무주를 물려주겠다“라고 말했다.

 

황인홍 무주군수는 “농촌지도자 회원들의 땀과 열정이 살기좋고 깨끗한 무주를 건설하는 데 큰 영향이 미칠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모든 군민들이 환경오염 방지에 앞장서 줄 것”을 당부했다.

 

앞서 지난달에도 안성면 농촌지도자회 회원들은 안성면에서 빈병수거 등 환경정화 활동을 펼쳐 좋은 반응을 받았다.

 

한편, 무주읍 농촌지도자회는 매년 농약빈병과 폐비닐 수거 등 환경정화 활동을 몸소 실천하고 있으며, 환경정화 활동을 통한 회원 간 단합을 도모하고 있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전라북도가 쏘아올린 축포…건축문화 축제 오늘 팡파르
제22회 전라북도 건축문화제 오프닝 행사가 19일 한국 소리문화의전당 전시장에서 열리며 건축문화 축제의 장을 열었다. 2000년부터 시작해 올해로 22돌을 맞이한 전라북도 건축문화제는 오는 24일까지 한국 소리문화의전당 전시장과 온라인 전시를 통해(www.jbaf.or.kr) 선보일 예정이다. 올해는 코로나19의 확산 방지를 위해 시상식 등 대중이 모이는 대면행사는 개최하지 않고, 오프라인 전시로만 관람객을 맞이한다. 올해 주제는 같은 시대를 살아가는 삶의 방식인 문화의 하나인 건축이, 후대에 물려줘야 할 가치로써 중요한 역할을 하자라는 의미의 ‘건축! 문화로 시대를 열다’이다. 건축문화제 전시에는 전라북도 건축문화상 공모 수상작 46점, 한‧중‧일 건축사들의 우수작품, 서울시 건축문화제 특별교류전, 공공건축 작품전, 전통건축 한옥모형 기획전시, 건축드로잉 작품 등이 전시된다. 이날 오프닝 행사에는 공공분야 대상을 차지한 ‘전주 새솔유치원’을 비롯한 4개의 작품과 일반분야 대상 ‘카페 캔버스’를 비롯한 7개 작품에 대해 설계자와 건축주에게 각각 도지사 상장이 주어졌다. 아울러, ‘학생부문’ 대상을 차지한 ‘흔적은 거리를 통해서’, 금상 ‘째보선창, 현재의 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