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9 (화)

  • 맑음동두천 7.8℃
  • 흐림강릉 9.6℃
  • 맑음서울 9.5℃
  • 맑음대전 9.0℃
  • 맑음대구 11.2℃
  • 구름많음울산 11.7℃
  • 맑음광주 11.9℃
  • 맑음부산 13.1℃
  • 맑음고창 10.8℃
  • 구름많음제주 16.4℃
  • 맑음강화 9.3℃
  • 구름많음보은 6.8℃
  • 맑음금산 8.9℃
  • 맑음강진군 12.9℃
  • 맑음경주시 12.1℃
  • 맑음거제 14.3℃
기상청 제공

진안뉴스

진안 동향면 지사협, 밑반찬 나눔 "훈훈"

 

진안군 동향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공위원장 안계현, 민간위원장 이철식)는 14일 취약계층 및 독거노인들을 위한 ‘행복더하기’ 밑반찬 지원사업을 추진했다.

 

동향면은 올해 4월 밑반찬 지원사업을 시작한 이후 두 번째 행사를 가졌으며 동향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서 직접 담근 김치 등 밑반찬 4가지와 과일을 관내에 거주하는 독거노인 수급자 등 어려운 이웃 70가구에 직접 전달했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협의체 회원과 동향면행정복지센터 직원 등 10여명은 밑반찬을 전달하면서, 애로사항도 확인하고 필요한 사회복지서비스가 지원될 수 있도록 하였다.

 

이철식 민간위원장은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서 적극적인 참여로 정성껏 만든 반찬을 어려운 이웃에 지원할 수 있어서 기쁘다”며 “나눔 문화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적극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안계현 동향면장은 “어려운 이웃에게 도움을 줄 수 있어서 뜻깊고, 민‧관 협력을 통해 복지사각지대를 해소해 따뜻하고 행복한 동향면을 만들도록 힘 쓰겠다”고 말했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전라북도가 쏘아올린 축포…건축문화 축제 오늘 팡파르
제22회 전라북도 건축문화제 오프닝 행사가 19일 한국 소리문화의전당 전시장에서 열리며 건축문화 축제의 장을 열었다. 2000년부터 시작해 올해로 22돌을 맞이한 전라북도 건축문화제는 오는 24일까지 한국 소리문화의전당 전시장과 온라인 전시를 통해(www.jbaf.or.kr) 선보일 예정이다. 올해는 코로나19의 확산 방지를 위해 시상식 등 대중이 모이는 대면행사는 개최하지 않고, 오프라인 전시로만 관람객을 맞이한다. 올해 주제는 같은 시대를 살아가는 삶의 방식인 문화의 하나인 건축이, 후대에 물려줘야 할 가치로써 중요한 역할을 하자라는 의미의 ‘건축! 문화로 시대를 열다’이다. 건축문화제 전시에는 전라북도 건축문화상 공모 수상작 46점, 한‧중‧일 건축사들의 우수작품, 서울시 건축문화제 특별교류전, 공공건축 작품전, 전통건축 한옥모형 기획전시, 건축드로잉 작품 등이 전시된다. 이날 오프닝 행사에는 공공분야 대상을 차지한 ‘전주 새솔유치원’을 비롯한 4개의 작품과 일반분야 대상 ‘카페 캔버스’를 비롯한 7개 작품에 대해 설계자와 건축주에게 각각 도지사 상장이 주어졌다. 아울러, ‘학생부문’ 대상을 차지한 ‘흔적은 거리를 통해서’, 금상 ‘째보선창, 현재의 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