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1 (일)

  • 구름조금동두천 24.2℃
  • 구름조금강릉 28.4℃
  • 구름조금서울 27.4℃
  • 구름조금대전 26.5℃
  • 구름많음대구 26.2℃
  • 천둥번개울산 27.2℃
  • 구름많음광주 26.9℃
  • 구름조금부산 27.1℃
  • 구름많음고창 24.9℃
  • 구름조금제주 26.6℃
  • 흐림강화 24.9℃
  • 구름많음보은 24.3℃
  • 맑음금산 23.8℃
  • 구름많음강진군 26.6℃
  • 흐림경주시 25.3℃
  • 구름조금거제 26.2℃
기상청 제공

뉴스종합

내륙첨단산업권 초광역 협력체계 구축 신호탄!

▶「초광역 및 대선공약사업 발굴 공동추진」을 위한 내륙첨단권 간담회 개최

▶ 전북, 내륙첨단산업권 초광역협력체계 구축으로 국가 신성장축 새판 짜기 돌입

 

 

내륙첨단산업권의 초광역 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정책 간담회가 17일 충북에서 개최되었다.

 

전라북도를 중심으로 한 6개 광역 시‧도 정책기획관이 한자리에 모인 이번 간담회에서는 내륙첨단산업권의 초광역 및 대형 국책사업을 공동 발굴하고, 향후 대선 공약사업 반영 등 범정부 대응을 위한 협력관계를 확대 강화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내륙첨단산업권은 전북을 비롯해 대전, 세종, 강원, 충북, 충남 등 6개 시‧도이며, 기초자치단체는 전주와 익산, 정읍, 완주를 비롯한 26개 시‧군‧구가 해당된다.

 [대전] 동·중·서구, 유성, 대덕, [세종] 세종, [강원] 원주, 횡성, 영월, [충북] 청주, 충주, 제천, 증평, 진천, 음성, [충남] 천안,공주,논산,계룡,금산,부여, [전북] 전주, 익산, 정읍, 완주

 

전북도 신원식 정책기획관을 비롯해 이날 모인 6개 시도 정책기획관들은 내륙첨단산업권의 초광역 협력체계 구축이 필요하다는 점에 뜻을 같이 하였다.

 

이들은 수도권을 제외한 대부분 지역이 인구감소로 소멸 위기에 직면해 있고, 최근 광역시도 간 메가시티 구축에 대한 논의가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어, 이에 맞설 수 있는 대응력과 경쟁력 강화가 필요하다고 한 목소리를 냈다.

 

아울러, 오늘 간담회를 계기로 국가균형발전과 내륙첨단산업권 발전을 위해 지역 현안을 공유하고, 공동사업발굴을 위한 협력체계를 구축하여 공동으로 대응해 나가자고 제안하였다.

 

이날 내륙첨단산업권 시도 정책기획관들은 국가균형발전을 위한 내륙첨단산업권의 협력체계 구축 필요성에 대해 공감하고, 공동과제 발굴을 위한 지원 및 협력을 약속하였다.

 

앞으로 8월까지 초광역 대선 공약사업 등을 공동 발굴하고 실무협의회와 정책토론회를 거쳐, 향후 대선 공약사업 반영 등을 위해 공동 대응해 나갈 계획이다.

 

신원식 전북도 정책기획관은 “내륙첨단권 광역협력체계 구축으로 향후 내륙첨단산업권이 국가 신성장의 핵심축으로 부상하길 바란다”면서, “내륙첨단산업권, 대경권, 호남권 등과의 다양한 초광역 협력체계를 구축해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