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3 (목)

  • 구름많음동두천 19.2℃
  • 구름많음강릉 20.1℃
  • 맑음서울 21.1℃
  • 구름조금대전 19.6℃
  • 맑음대구 20.2℃
  • 구름조금울산 20.7℃
  • 맑음광주 20.3℃
  • 구름많음부산 21.8℃
  • 맑음고창 17.3℃
  • 맑음제주 22.2℃
  • 구름많음강화 19.9℃
  • 구름많음보은 15.6℃
  • 구름조금금산 17.3℃
  • 맑음강진군 20.2℃
  • 구름많음경주시 17.8℃
  • 구름많음거제 19.1℃
기상청 제공

뉴스종합

무더운 날 많을수록 닭고기 · 돼지고기 더 구매한다

- 농촌진흥청, 폭염에 따른 농식품 구매 행동 변화 분석 발표 -

불볕더위가 기승을 부리는 해에는 무더위에 지친 체력 회복에 도움이 되는 닭고기, 돼지고기를 비롯해 간편하게 조리할 수 있는 즉석식품 등의 구매액이 늘어나는 것으로 나타났다.

농식품 구매 장소로는 집에서 가까운 슈퍼마켓을 선호하고, 외식 지출액도 증가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농촌진흥청은 2010년부터 2019년까지 10년 동안 매달 가계부를 작성한 수도권 소비자 패널 517명의 가계부를 분석해 ‘여름철 폭염에 따른 소비자의 농식품 구매 및 소비유형 변화’를 발표했다.

 

(여름철 건강관리) 폭염일수가 많은 해에는 여느 해에 비해 돼지고기(삼겹살) 구매액이 10% 증가했고, 대표 보양식인 닭고기(생닭) 구매액도 3% 늘었다. 수분 섭취를 돕는 오이(다다기) 구매액은 20% 늘었다.

가공식품으로는 즉석밥(6%), 즉석식품(11%) 등 간편하게 상차림 할 수 있는 품목의 구매액이 증가했고, 무더운 날씨에 많이 찾는 냉면(30%)등 가정간편식의 구매액도 늘어나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시금치(43%), 수박(4%), 상추(1%) 등 폭염일수가 많을수록 가격이 오르는 여름철 채소의 구매액은 감소했다. 감자(30%), 양파(29%), 무(21%) 등 조리해야 먹을 수 있는 채소의 구매액도 줄었다.

소고기(한우 등심) 구매액은 돼지고기, 닭고기 등 다른 축산물로 대체되거나 외식으로 인해 4% 감소했다.

 (외식 선호) 폭염일수가 많은 해에는 외식 이용률이 2%p 높아지고, 지출액도 평소보다 10% 이상 증가했으며, 주말보다 주중에 소비하는 외식비용이 더 많았다.

(구매는 가까운 곳) 농식품을 구매할 때는 집 가까이에 있는 슈퍼마켓을 주로 이용했고, 닭고기(8%p), 오이(7%p), 복숭아(3%p), 포도(3%p) 구매액 비중이 증가했다.

오이(2%p), 복숭아(2%p), 포도(1%p) 등 신선채소ㆍ과일의 온라인 구매액 비중은 증가했으나, 전통시장에서의 오이(6%p), 애호박(6%p), 복숭아(4%p) 구매액 비중은 감소했다.

 

농촌진흥청 농산업경영과 우수곤 과장은 “올해 8월 폭염 대비 건강관리에 도움이 되는 농식품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며, 영양보충이나 수분 섭취 등 기능을 홍보하는 판매 전략을 세우는 것이 중요하다.”라며,

 “폭염일 때 수요가 늘어나는 즉석식품이나 보양식 등 농식품을 활용한 신제품 개발도 필요하다.”라고 말했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