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4 (화)

  • 흐림동두천 10.5℃
  • 흐림강릉 20.1℃
  • 서울 12.7℃
  • 흐림대전 16.3℃
  • 흐림대구 17.7℃
  • 구름많음울산 18.7℃
  • 흐림광주 18.5℃
  • 흐림부산 17.1℃
  • 흐림고창 18.5℃
  • 흐림제주 19.5℃
  • 흐림강화 10.8℃
  • 흐림보은 13.2℃
  • 흐림금산 16.2℃
  • 흐림강진군 18.1℃
  • 흐림경주시 18.8℃
  • 흐림거제 17.9℃
기상청 제공

진안뉴스

진안소방서, 봄철 산림화재 주의要

 

 

진안소방서는 5월을 맞아 봄철 건조한 기후와 바람의 영향으로 산불예방에 각별한 주의를 당부한다고 전했다.

 

봄철에는 대기가 건조하고 강풍이 잦은 계절적 특성이 있어 조그마한 불씨도 큰 화재로 이어질 수 있다. 봄철에는 산을 오르는 등산객의 부주의로 인한 화재, 논·밭두렁 태우기나 쓰레기 소각 등으로 산불 발생의 위험이 증가한다.

 

올해만도 무주, 진안, 장수에서 들불화재 포함 7건의 산불이 발생하였으며, 진안에서 4월 21일 19시 22분경 성수면 구신리 염북마을 뒷산 중턱에서 산불이 발생하였다. 다행히 민가 피해는 없었고, 임야 약 500여평 내 잡목 및 잡풀 등의 피해만 있었다.

 

최근 또한 건의 화재가 4월 29일 오후 2시 40분경 무주군 무풍면 금평리에서 발생한 화재이다. 이 화재는 인명피해는 없었고, 임야 10ha 정도 소실되었으나 소방 53명, 의소대 67명, 산불진화대 209명, 기타 공무원 50여명 등 400 여명이 넘는 인원과 소방차와 산불진화차 48대가 투입되어 산불이 조기에 진압되 도록 총력을 다하였다.

위 두건은 화재조사반의 산불원인 조사결과 신원미상의 입산자의 부주의로 추정되었다.

 

이에 진안소방서 관계자는 “주변 산야에 신록이 푸르게 우거지고 있지만 아직 나무 등 초목 밑에는 지난해 쌓인 낙엽이 많이 있어 산불발생시 봄철 강풍과 함께 무섭게 번질 우려가 있다. 산불이 발생되지 않도록 등산객이나 입산자들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강조하였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이달의 혁신주인공’ 도로관리사업소 최성동팀장
전라북도 도로관리사업소 최성동 포장팀장이 도에서 주관하는 ‘이달의 혁신 주인공’올해 4번째 주인공으로 선정되었다. 전북도는 매월 다른 주제로 ‘노사가 함께하는 이달의 혁신 주인공’을 선정하고 있는 가운데, 이번 달에는 혁신적 업무를 통해 도민 편익에 기여한 ‘이달의 도정혁신 주인공’을 선정했다. 4월의 주인공은 지난 1일부터 19일까지 전라북도 소속 전 직원을 대상으로 추천을 받았으며, 전라북도 도로관리사업소 최성동 포장팀장이 최종 선정됐다. 최 팀장은 건설기술연구원과 협업하여 도로작업관리 어플을 활용한 스마트 보수체계를 조성했을 뿐만 아니라, 국토교통부 시스템을 활용한 도로 유지보수를 추진하는 등 중앙부처, 유관기관 업무 공조 체계를 구축하여 도로업무를 효율적으로 추진하였다. 이를 통해 지난해 여름, 유례없는 장마와 폭우로 도로 곳곳에 포트홀이 발생하여 차량사고 위험이 급증한 상황에서, 포트홀 보수 전담팀을 주도하여 발생지역과 우려 지역 수시 순찰 및 긴급보수를 실시해 교통사고 예방과 도민이 안심하고 차량을 이용할 수 있도록 헌신하였다. 시상식은 최훈 전북도 행정부지사와 송상재 공무원노조 위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주인공인 최성동 팀장에게 기념선물과 동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