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9 (화)

  • 맑음동두천 9.8℃
  • 흐림강릉 10.1℃
  • 맑음서울 11.3℃
  • 맑음대전 11.7℃
  • 맑음대구 13.9℃
  • 맑음울산 13.4℃
  • 구름많음광주 13.9℃
  • 구름조금부산 14.9℃
  • 구름조금고창 12.7℃
  • 구름많음제주 16.9℃
  • 맑음강화 10.5℃
  • 맑음보은 10.5℃
  • 맑음금산 12.0℃
  • 맑음강진군 15.1℃
  • 구름조금경주시 13.3℃
  • 구름조금거제 16.0℃
기상청 제공

무주뉴스

무주군, “관광지 방역수용태세개선지원사업” 추진 중

- 태권도원 등 관내 주요관광지 5곳에

- 방역관리요원 11명 배치, 6명은 추가 배치 예정

- 생활방역수칙 지도, 관광지 방역, 환경 점검 등 활동

 

 

 

무주군이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여행환경을 조성하고 관광객들의 여행 불안 심리를 해소하기 위해 “관광지 방역수용태세 개선지원 사업”을 추진 중이라고 밝혔다.

 

이는 무주군 주요 관광지에 방역관리요원을 배치해 생활방역수칙을 지도하고 관광지 방역과 환경 점검을 수시로 실시하는 등 방역 · 수용태세를 개선하는 것으로,

 

12월까지 무주덕유산리조트와 태권도원, 무주향교, 반디랜드, 머루와인동굴 등 주요 관광지 5곳에 총 17명의 방역관리요원을 배치한다. 현재 11명의 방역관리 요원이 근무를 하고 있으며 9월 중으로 6명을 추가 배치할 예정이다.

 

무주군청 관광진흥과 이형재 과장은 “세계적인 으뜸 관광지를 지향하는 관광군인만큼 ‘위드 코로나19’를 위한 정책발굴과 추진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라며

 

“관광지 방역 · 수용태세 개선 사업은 그 일환으로 코로나19 확산 방지 기반이 되고 무주군이 안전한 관광지로 자리매김하는 토대가 될 수 있도록 추진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무주군은 올해 총 150여억 원을 관광분야에 투입한다는 계획으로, 코로나19가 종식되기 전까지는 언택트(Untact) 관광에 초점을 맞추고 장기적으로는 6개 읍면 특성을 기반으로 세계적인 으뜸관광 실현을 가시화한다는 방침이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전라북도가 쏘아올린 축포…건축문화 축제 오늘 팡파르
제22회 전라북도 건축문화제 오프닝 행사가 19일 한국 소리문화의전당 전시장에서 열리며 건축문화 축제의 장을 열었다. 2000년부터 시작해 올해로 22돌을 맞이한 전라북도 건축문화제는 오는 24일까지 한국 소리문화의전당 전시장과 온라인 전시를 통해(www.jbaf.or.kr) 선보일 예정이다. 올해는 코로나19의 확산 방지를 위해 시상식 등 대중이 모이는 대면행사는 개최하지 않고, 오프라인 전시로만 관람객을 맞이한다. 올해 주제는 같은 시대를 살아가는 삶의 방식인 문화의 하나인 건축이, 후대에 물려줘야 할 가치로써 중요한 역할을 하자라는 의미의 ‘건축! 문화로 시대를 열다’이다. 건축문화제 전시에는 전라북도 건축문화상 공모 수상작 46점, 한‧중‧일 건축사들의 우수작품, 서울시 건축문화제 특별교류전, 공공건축 작품전, 전통건축 한옥모형 기획전시, 건축드로잉 작품 등이 전시된다. 이날 오프닝 행사에는 공공분야 대상을 차지한 ‘전주 새솔유치원’을 비롯한 4개의 작품과 일반분야 대상 ‘카페 캔버스’를 비롯한 7개 작품에 대해 설계자와 건축주에게 각각 도지사 상장이 주어졌다. 아울러, ‘학생부문’ 대상을 차지한 ‘흔적은 거리를 통해서’, 금상 ‘째보선창, 현재의 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