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24 (목)

  • 구름많음동두천 24.2℃
  • 맑음강릉 23.7℃
  • 구름많음서울 23.5℃
  • 박무대전 22.6℃
  • 흐림대구 22.2℃
  • 구름많음울산 21.7℃
  • 구름많음광주 23.2℃
  • 흐림부산 23.7℃
  • 구름많음고창 25.0℃
  • 구름많음제주 25.8℃
  • 구름많음강화 24.1℃
  • 구름많음보은 21.7℃
  • 구름많음금산 22.6℃
  • 구름많음강진군 24.5℃
  • 구름많음경주시 22.1℃
  • 구름많음거제 22.2℃
기상청 제공

뉴스종합

닭 동물복지 도축장 전북에만 유일!

▶(주)사조원 닭 동물복지 인증으로 전북지역 4개소 운영

▶ 닭의 학대 및 스트레스를 최소화한 복지시스템을 갖춘 도축장

 

 

 

전국에서 전라북도에만 있는 도축장이 있다. 닭 동물복지 도축장이 바로 그것으로, 올해 ㈜사조원이 추가로 지정되며 도내에 4개소의 닭 동물복지 도축장이 운영된다.

 

전북도는 10일 소비자가 요구하는 안전한 축산물을 공급할 수 있는 선진화된 시설을 갖춘 닭 동물복지 도축장이 기존 3개소에서 4개소로 확대 지정되며 전북이 전국의 가금육 관련 동물복지 산업을 선도하고 있다고 밝혔다.

 

동물복지 도축장은 도축되기 전까지는 생명이 있는 닭을 학대하거나 스트레스를 주는 등의 행위를 최대한 자제하는 시스템을 갖춘 도축장을 말하여, 닭의 생산부터 운송 및 도축까지 동물복지를 실현할 수 있어 축산물의 품질 고급화를 기대할 수 있다.

 

 전국 최초로 부안군에 있는 참프레에서 닭 동물복지 도축장을 지정받은 이후 하림 익산‧정읍공장에 이어 4번째로 ㈜사조원에서 동물복지 도축장을 인증받아 전국에서 전북에만 유일하게 닭 동물복지 도축장 4개소를 운영하고 있다.

* 닭 동물복지도축장 : 전북 4개소(전국 없음)

- 참프레/부안(‘15.10월), 하림정읍공장(’15.12월), 하림/익산(‘19.6월), 사조원/김제('21.6월)

 

이번 동물복지 도축장 인증은 전북도가 닭 생산 및 유통의 중심지로서 축산물 안전관리인증기준(HACCP)과 연계해 보다 위생적이고 안전한 축산물을 소비자에게 제공하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

* 닭 사육현황 : 도내 757호 47,240천수(28%) / 전국 2,725호 169,139천수

** 닭 도축현황 : 도내 39,038,552천수(45%) / 전국 87,043,609천수

 

전라북도 관계자는 “동물복지 도축장의 확대 지정은 고품질 한 축산물의 도축·가공 확대와 전북 축산물 품질의 이미지 향상 및 도내 축산물의 판매 활성화로 이어져 AI 발생으로 어려워진 농가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