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7 (목)

  • 흐림동두천 23.6℃
  • 흐림강릉 21.1℃
  • 흐림서울 24.5℃
  • 흐림대전 25.0℃
  • 흐림대구 22.6℃
  • 흐림울산 20.2℃
  • 흐림광주 24.0℃
  • 흐림부산 22.9℃
  • 흐림고창 22.5℃
  • 흐림제주 21.8℃
  • 흐림강화 22.7℃
  • 흐림보은 22.7℃
  • 흐림금산 23.9℃
  • 흐림강진군 24.6℃
  • 흐림경주시 20.6℃
  • 흐림거제 22.3℃
기상청 제공

뉴스종합

‘성인발달장애인 주간활동서비스’사업 올해 대폭 확대

▶ 성인 발달장애인에 낮 시간 돌봄 및 지역사회 참여 프로그램 제공


▶ 그룹·체험홈, 자립생활주택 거주자도 이용 가능해져

 

 

 

전라북도가 성인 발달장애인의 자립생활 지원과 가족들의 돌봄 부담을 덜어주기 위한 ‘성인 발달장애인 주간 활동서비스’ 사업을 올해 대폭 확대한다.

 

전북도는 11일 발달장애인 평생 케어(생애 주기별) 종합대책 지원의 일환인 ‘성인 발달장애인 주간 활동서비스’ 사업을 올해 454명까지 확대한다고 밝혔다. 이는 전년(225명) 대비 229명이 확대된 수치다.

 

기존 신체나 가사 활동 등 기본적인 사회생활을 위해 제공되던 활동 지원 바우처에서 벗어나 발달장애인의 욕구를 반영하여 지역사회의 다양한 기관이나 장소를 이용할 수 있고, 동료 이용자와 함께 낮 시간을 보내도록 하는 바우처 사업이다.

 

서비스 대상자는 지역 내 주간활동 제공기관과 상담을 통해 이용자 집단 및 프로그램 등을 협의하여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으며, 월 100시간(하루 4시간 기준)의 기본형 서비스 외에도 이용자의 상황에 따라 56시간의 단축형, 130시간의 확장형 서비스를 제공하고, 그 외 추가시간이 필요한 대상자들은 도 추가지원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신청 자격은 장애인복지법에 등록된 만18세 이상 65세 미만 지적 및 자폐성 장애인이며, 주소지 읍면동 주민센터를 방문해서 신청하면 서비스 욕구, 낮시간 활동내역, 가구환경 및 장애정도 등 서비스 종합조사를 거쳐 지원 및 자격여부를 결정한다.

 

올해부터는 기존에 활동서비스를 이용할 수 없었던 발달장애인 거주시설 거주자 중 장애인 공동생활가정(그룹홈)과 체험홈, 자립생활 주택에 거주하는 자도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으며, 취업자, 취업지원 또는 직업재활서비스 지용자의 경우, 주 2시간(월 80시간)이하의 취업자와 이용자까지 주간활동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제한 규정을 완화했다.

 

전라북도 서기선 장애인복지과장은 “성인 발달장애인의 주간활동서비스 수요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발달장애인의 사회참여 증진 및 가족 돌봄 부담 해소를 위해 다양한 서비스를 확충하겠다”고 말했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도 긴급재난지원금, 전 도민 7월5일부터 1인10만원 선불카드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한 지역경제와 소상공인을 살리고 어려움을 겪은 도민들을 지원하기 위한 전라북도 긴급재난지원금이 다음달 5일부터 모든 도민에게 지급된다. [1인 10만원, 선불카드 형태의 보편적 긴급재난지원금] 전라북도는 이달 21일 24시 기준으로 전라북도 내에 주민등록을 두고 있는 전 도민에게 다음달 5일부터 1인당 100,000원의 긴급재난지원금을 선불카드 형태로 지급한다고 17일 밝혔다. 긴급재난지원금 신청은 7월 5일부터 8월 6일까지로 거주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신청과 동시에 현장에서 재난지원금 선불카드를 지급받을 수 있으며 수령한 날부터 즉시 사용할 수 있다. 또한, 코로나19로 인해 침체한 경제와 소상공인을 살리는 마중물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기 위해 사용기한은 9.30일까지 설정했기 때문에 기한 내에 사용하지 못한 금액은 환수된다. [효과적이고 빠짐없는 긴급재난지원금 전달체계] 전라북도는 가장 효과적인 긴급재난지원금 신청과 수령 방법을 찾기 위해 각 시군과 수차례 회의를 거쳐 기본계획을 확정했다. 신청단계에서 세대주가 본인의 신분증을 갖고 세대원을 포함해 일괄신청, 일괄 수령할 수 있으며 세대원이 신청할 경우 본인과 세대주의 신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