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4 (금)

  • 구름조금동두천 16.8℃
  • 구름많음강릉 19.4℃
  • 구름많음서울 19.8℃
  • 구름조금대전 18.3℃
  • 구름많음대구 18.2℃
  • 구름많음울산 19.1℃
  • 구름조금광주 18.8℃
  • 구름조금부산 21.2℃
  • 맑음고창 16.5℃
  • 맑음제주 21.3℃
  • 구름조금강화 18.8℃
  • 구름조금보은 14.8℃
  • 구름조금금산 15.7℃
  • 맑음강진군 20.0℃
  • 흐림경주시 16.6℃
  • 구름많음거제 18.2℃
기상청 제공

뉴스종합

전북도, 논 타작물(콩-두류) 생산장려금 도비 지원 확정

9.30일까지 해당 농지 소재지 읍면동 주민센터에서 신청

 

 

 

전라북도가 논에 벼 대신 다른 작물을 심을 경우 일정 금액을 지원하는 ‘논 타작물 재배지원사업’을 도 자체적으로 시행한다고 13일 밝혔다.

 

 

 

 

논 타작물 재배지원사업은 쌀 수급안정 및 식량작물 자급률 제고를 위해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지난 3년간(‘18~’20) 한시적으로 운영했다.

 

하지만 올해부터 농림부 논 타작물 재배지원사업이 종료되고, 지속적인 쌀값 상승으로 벼 회귀 농가가 증가했다. 이에 따라 올해 도내 벼 재배면적도 전년 대비 3.1% 증가했다.

* (쌀값) ‘20.12월) 217,601원/80kg → ’21.2월) 219,600원 → 4월) 222,965원 → 6월) 223,616원

* (벼재배면적) ‘21년 114,509ha (’20년 110,880ha대비 3.1% 증가)

 

이러한 상황에서 전북도는 쌀 공급 과잉으로 인한 쌀 가격 하락 및 농가 소득 감소 등의 문제에 대비하고자 도 자체적으로 논 타작물 정책에 참여한 농가를 지속적으로 지원하기로 했다.

 

대상품목은 벼와 소득이 차이가 나고, 자급률 향상이 필요한 ‘콩(두류)’이다.

 

지원대상은 도내에 주소를 두고, 농업경영체를 등록한 농업인 또는 법인이다.

 

대상 농지는 올해 논에 벼 대신 콩(두류)을 재배한 농지다. 이미 타작물 재배 의무가 부여된 농지(정부매입 비축농지 등)는 지원 대상에서 제외된다.

 

전북도는 9월 30일까지 해당 농지 소재지 읍면동 주민센터에서 신청을 접수한다. 11월 최종 사업대상자를 선정해 ha당 60만 원씩 총 27억 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