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08 (수)

  • 구름많음동두천 23.3℃
  • 구름많음강릉 26.4℃
  • 구름많음서울 20.5℃
  • 구름많음대전 22.5℃
  • 구름많음대구 23.8℃
  • 구름많음울산 23.9℃
  • 흐림광주 21.5℃
  • 구름많음부산 20.1℃
  • 흐림고창 19.9℃
  • 구름많음제주 18.9℃
  • 구름많음강화 15.8℃
  • 구름많음보은 22.3℃
  • 구름많음금산 21.1℃
  • 구름많음강진군 22.2℃
  • 구름많음경주시 24.4℃
  • 구름많음거제 20.5℃
기상청 제공

7일 오전 11시께 진안군 상전면에서 숨진 채 발견된 사람은 ㅇ사립 중학교 교감 a모씨(56)로 확인됐다.

a모씨는 상전 금당길 형의 집에서 목을 매 숨졌다.

최초 아들의 신고로 경찰이 출동해 병원으로 이송했으나 이미 숨진 상태였다.

조사에 따르면 a모씨는 그동안 교육 예산인 시설 예산을 유용한 정황이 포착돼 검찰의 조사를 받아온 것으로 전해졌다.

진안 경찰서는 주택에 외부 침입 흔적이 없어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인을 조사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