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9 (목)

  • 맑음동두천 7.6℃
  • 맑음강릉 10.0℃
  • 구름조금서울 7.0℃
  • 구름많음대전 7.8℃
  • 맑음대구 9.4℃
  • 맑음울산 10.2℃
  • 맑음광주 8.9℃
  • 맑음부산 10.8℃
  • 맑음고창 8.8℃
  • 맑음제주 13.1℃
  • 구름조금강화 9.1℃
  • 맑음보은 6.5℃
  • 맑음금산 6.2℃
  • 맑음강진군 10.6℃
  • 맑음경주시 9.2℃
  • 맑음거제 10.9℃
기상청 제공

무주뉴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무진장 버스준공영제 도입 위한 협의체 구성 추진
더불어민주당 안호영 국회의원 후보(전북 완주·진안·무주·장수)가 완진무장 주민의 편리한 교통이동권을 보장하기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안호영 후보는 8일 보도자료를 통해“지역의 대중교통 사각지대 해소, 관광객 유치, 버스의 공익적 기능 강화에 초점을 맞춘 공약을 재선시 적극 실행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안 후보는 우선 완주군 내의 대중교통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봉동 둔산~익산 금마, 봉동 둔산~봉동읍~완주군청, 봉동 둔산~삼례, 봉동~송천동 구간에 대해 지역순환형 콜버스 운행을 추진할 것임을 제시했다. 또한 안 후보는 이서 혁신도시에 공항버스를 운행해 접근성을 강화하고, 순차적으로 서울, 부산, 울산 방면 시외버스를 운행하는 방안도 강구하겠다고 천명했다. 또한 완주버스터미널을 유치해 혁신도시로의 공공기관, 공기업 및 유관기관 추가 이전에 대비하겠다고 약속했다. 특히 안 후보는 지역버스에 대한 재정지원금이 운송수익금을 넘어선 만큼, 진안·무주·장수군에서의 농어촌버스 준공영제 전환에 따른 득실을 논의하기 위한 ‘무진장 농촌버스 준공영제 도입을 위한 민관 협의체(가칭)’구성을 공언했다. 이를 통해 주민의 이동권 보장, 버스의 공익적 기능 강화, 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