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7 (월)

  • 구름많음동두천 20.0℃
  • 구름많음강릉 24.1℃
  • 구름조금서울 20.8℃
  • 흐림대전 21.6℃
  • 흐림대구 23.3℃
  • 구름많음울산 24.0℃
  • 흐림광주 22.2℃
  • 구름많음부산 23.4℃
  • 흐림고창 ℃
  • 구름많음제주 23.5℃
  • 구름많음강화 20.6℃
  • 구름많음보은 20.5℃
  • 흐림금산 20.9℃
  • 구름많음강진군 23.9℃
  • 구름많음경주시 24.1℃
  • 구름많음거제 23.3℃
기상청 제공

일상에서 온 편지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도, 지방소멸 대응을 위한 인구활력추진단 가동
전북자치도가 지방소멸 및 인구위기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시군과 머리를 맞댔다. 전북특별자치도는 27일 도청 대회의실에서 올해 첫 인구활력추진단 소통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인구활력추진단은 지난해 8월 제정된 「도 인구활력추진단 설치 및 구성‧운영 조례」에 따라 설치된 협의체이다. 추진단은 전북자치도와 도내 인구감소(관심)지역 11개 시군이 상호 긴밀한 협조체계를 구축해 인구정책을 효율적으로 추진하고자 지난해 첫 출범 후 활발한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이번 회의는 최병관 전북특별자치도 행정부지사를 주재로 도의회, 지방행정연구원 및 전북연구원, 인구감소(관심)지역 11개 시군* 실과장 등 50여 명이 참석했으며, 인구감소 위기에 공동 대응 방안 및 지방소멸대응기금 투자전략 등이 심도깊게 논의됐다. * 전북특별자치도 : 인구감소지역 10개(정읍, 남원, 김제, 무주, 진안, 임실, 장수, 순창, 고창, 부안) + 인구관심지역 1개(익산) 먼저, 행정안전부의 시군 지방소멸대응기금 배분체계가 4단계(S·A·B·C)에서 2단계(우수·양호)로 개편되고, 기금사업 범위가 보다 유연하게 확대되는 등 제도 개편에 대응하고자, 행정안전부 지방소멸대응기금 투자계획 컨설팅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