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3 (일)

  • 맑음동두천 -3.0℃
  • 맑음강릉 1.4℃
  • 맑음서울 -1.1℃
  • 맑음대전 -0.4℃
  • 맑음대구 1.4℃
  • 맑음울산 1.5℃
  • 맑음광주 2.4℃
  • 맑음부산 2.5℃
  • 맑음고창 0.3℃
  • 구름조금제주 6.5℃
  • 맑음강화 -0.9℃
  • 맑음보은 -1.7℃
  • 맑음금산 -0.9℃
  • 맑음강진군 2.8℃
  • 맑음경주시 1.7℃
  • 맑음거제 2.9℃
기상청 제공

포토클릭

다같이 상생(相生)의 길로...

장수군-벧엘장애인의집 대책위 협의안 타결

 

그동안 군수실 점거 농성 등 첨예한 갈등 양상을 보였던 장수군 벧엘장애인의집 사태가 대책위와 장수군의 극적인 협의안 타결로 일단락됐다.

 

장수군은 28일 장수벧엘장애인의집대책위(이하 대책위)와 협의안을 타결하고 장수군청 회의실에서 임시이사 재선임 등의 내용을 담은 사과문을 발표했다.

 

장영수 군수는 이날 기자회견을 통해 “장수 벧엘장애인의 집 시설에서 발생한 각종 의혹과 관련해 감독기관으로서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한다”며 “장수군은 임시이사 과정을 재검토 하여 대책을 세워 처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해당 시설과 관련해서는 수사기관의 수사 결과에 따라 진행한다는 입장이다.

 

장 군수는 “임시이사회 및 시설폐쇄, 장애인인 전원 조치 등 후속 조치는 대책위 참여하에 절차와 규정에 맞게 처리하겠다”고 말했다.

 

그동안 대책위는 신임 이사 선임과 관련해 대책위 참여하에 신임 이사를 선정할 것을 강력히 요구하며 점거 농성을 진행해 왔다.

이번 협상을 통해 군수실 점거 농성을 해제했으며 군과 대책위는 장애인의 인권향상과 피해회복에 협력키로 했다.

 

장영수 군수는 “그동안 장수군은 어떠한 외부적 결탁이나 치우침 없이 장애인의 인권향상과 피해회복에 중점을 두고 문제를 해결하려 노력했다”며 “앞으로도 장애인을 비롯한 소회계층과 더불어 잘 사는 장수군을 만들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