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3 (일)

  • 맑음동두천 7.7℃
  • 맑음강릉 10.2℃
  • 맑음서울 7.6℃
  • 맑음대전 9.7℃
  • 맑음대구 10.9℃
  • 맑음울산 11.2℃
  • 맑음광주 10.4℃
  • 맑음부산 10.7℃
  • 맑음고창 8.2℃
  • 맑음제주 10.6℃
  • 맑음강화 5.4℃
  • 맑음보은 8.5℃
  • 맑음금산 8.8℃
  • 맑음강진군 10.1℃
  • 맑음경주시 11.5℃
  • 맑음거제 10.6℃
기상청 제공

알림방

[부음] 강준희(성안건설 대표)모친상-발인12일-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전북도, 지방의료원 2곳 코로나19 전담 병원 지정
국내 코로나19 상황이 지역사회에서 집단 감염 양상으로 새로운 국면을 맞은 가운데 전라북도가 지역사회 감염 확산에 대비해 지방의료원 2곳을 코로나19 전담 병실로 전격 지정했다. 전북도는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등 최악의 경우를 대비해 병실 확보가 시급하다고 판단하고, 지역 공공의료를 담당하는 군산의료원과 남원의료원의 전체 병실을 지역의 집단 확진자 치료에 활용할 계획이라고 23일 밝혔다. 이번 조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중앙사고수습본부에서 특정 지역의 환자가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어 긴급하게 지방의료원 병상 확보를 마련할 것을 주문해 전격적으로 이뤄지게 됐다. 전북도는 군산의료원 113병실과 남원의료원 130병실 등 243병실 전체를 코로나19 전담 병실로 활용하기 위해서는 지방의료원에서 치료 중인 환자들을 인근 의료기관으로 안전하게 옮기는 게 관건으로 보고, 의료원별 병동(혹은 병동 내 층) 단위로 구분해 단계적이고 체계적으로 옮긴다는 방침이다. 구체적으로, 의료원별 코로나19 대응 TF를 구성해 의료기관 내 병상 비움과 관리, 진행 상황 보고 등을 담당하게 하고, 의료급여 대상 환자는 해당 지자체 책임 하에 인근 의료기관으로 이송토록 해 오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