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2 (화)

  • 맑음동두천 13.0℃
  • 구름조금강릉 15.0℃
  • 구름조금서울 17.2℃
  • 구름많음대전 15.5℃
  • 구름많음대구 16.4℃
  • 구름많음울산 17.6℃
  • 흐림광주 17.3℃
  • 구름많음부산 18.6℃
  • 구름많음고창 14.5℃
  • 구름조금제주 20.4℃
  • 맑음강화 13.2℃
  • 구름조금보은 11.7℃
  • 구름조금금산 12.2℃
  • 구름많음강진군 15.5℃
  • 구름조금경주시 13.7℃
  • 흐림거제 18.6℃
기상청 제공

뉴스종합

아프리카돼지열병 차단 - 돼지반·출입 금지지역확대

▶야생멧돼지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발생지역 확대에 따른 선제적 대응

▶돼지 반·출입금지 지역 확대 지정으로 오염원 유입 원천차단

▶방역대책상황실 및 거점소독시설 상시 운영…올해 정기검사 결과 전부 음성

 

 

전북도는 최근 아프리카돼지열병(ASF)에 감염된 야생멧돼지 발생이 경기, 강원 접경지역(민통선)을 중심으로 계속해서 확산하는 양상을 보이고 있어, 도내 바이러스 유입을 차단하고자 돼지 반·출입 금지 지역을 추가했다고 밝혔다. * 시행 : '20. 9. 9.~ 별도조치 까지

※ 야생멧돼지 발생 : 736건(경기398, 강원 338) - 9.9 기준

 

도는 당초 경기, 강원 접경지역 3개 시·도, 14개 시·군을 돼지 반·출입 금지지역으로 지정하였으나, 8월 들어 인제·춘천에서도 양성개체가 발견되어 이번에 강원 4개 시군 (속초, 양양, 홍천, 춘천) 및 경기 3개 시군(가평, 남양주, 의정부)을 돼지 반·출입 금지지역으로 추가로 지정했다.

* 당초) 경기(연천, 포천, 동두천, 양주, 파주, 고양, 김포), 강원(철원, 화천, 양구, 인제, 고성), 인천(강화, 옹진)

* 변경) 경기(연천, 포천, 동두천, 양주, 파주, 고양, 김포, 가평, 남양주, 의정부), 강원(철원, 화천, 양구, 인제, 고성, 속초, 양양, 홍천, 춘천), 인천(강화, 옹진)

 

도는 지난해 9월 아프리카돼지열병 발병 이후 도내 발생 및 유입을 적극적으로 차단하기 위하여 방역대책상황실을 설치·운영(24시간 비상대기)하고 있으며, 축산차량에 의한 질병전파를 차단하기 위해서 올해 도비 34억 원을 편성하여 14개 거점소독시설(1개소/시·군)을 연중 상시 운영 중이다.

 

또한, 아프리카돼지열병 전염원을 사전에 검색하고자 양돈농가 및 축산시설(도축장, 분뇨처리 시설)에 대해서 정기적으로 검사를 하고 있으며, 지금까지 양돈농가 851호 8,507두와 축산시설 46개소 4,385건을 검사한 결과 전부 음성이었다.

 

전북도 관계자는 “이번 돼지 반·출입 금지지역 확대 조치는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발생지역의 확산과 도내 유입 우려에 따른 조치”라며, “지난해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 이후 현재까지 위기경보 최고단계인 심각단계의 엄중한 방역상황이 유지되고 있는 만큼 무엇보다 농가의 차단방역이 중요하다”고 강조하며, 도내 양돈농가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도, 독거노인응급안전안심서비스 차세대댁내장비 보급
전북도가 독거노인 및 중증장애인의 댁내 화재, 낙상, 건강상 응급상황 등 발생 시 이를 실시간으로 소방서(119) 등과 연계해주는 정보통신기술(ICT) 기반 차세대 응급안전안심서비스 댁내장비를 보급한다. 이번에 보급되는 응급안전안심서비스 차세대 댁내장비는 독거노인이나 중증장애인 가정에서 응급상황이 발생하면 집안에 설치된 다양한 감지기가 상황을 인지하여 자동으로 119를 호출하는 시스템이다. 올해부터 2025년까지 5년간 도내 독거노인 5,983세대, 중증장애인 120세대 등 총 6,103세대에 보급될 이번 장비는 기존의 전화기 방식에서 벗어나 모니터가 부착된 태블릿 형식으로, 심박과 호흡감지센서 등 2개 이상의 센서가 비상상황을 감지한다. 아울러, 응급상황 발생 시 응급안전안심서비스 수행기관(14개 시군 지역센터)의 종사자에게도 알람이 울려 휴대폰을 통해서도 돌봄대상자의 건강상태에 대한 상시 점검할 수 있게 된다. 최근 코로나19가 확산되는 상황에서 생활지원사 등 종사자들이 가정에 방문하지 않고 비대면으로 돌봄이 가능해진다는 측면에서 큰 효과를 발휘할 것으로 보인다. 응급안전안심서비스를 희망하는 독거노인・중증장애인 또는 그 보호자는 읍・면・동 주민센터, 수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