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9 (목)

  • 맑음동두천 5.5℃
  • 맑음강릉 9.1℃
  • 맑음서울 10.0℃
  • 맑음대전 7.5℃
  • 맑음대구 12.1℃
  • 맑음울산 12.6℃
  • 구름조금광주 10.4℃
  • 맑음부산 14.4℃
  • 구름조금고창 8.4℃
  • 구름조금제주 15.4℃
  • 맑음강화 11.2℃
  • 맑음보은 2.2℃
  • 구름많음금산 4.1℃
  • 구름많음강진군 12.5℃
  • 맑음경주시 13.0℃
  • 맑음거제 11.0℃
기상청 제공

뉴스종합

도, 사회적경제기업대상 5년간 60억조성 운용기반마련

‘전북 사회적경제기금 ’작지만 의미있는 시작

전북도, 기금 운용으로 사회적경제 활성화 나서

8일 기금운용위원회 위원 위촉 및 기금운용 기본계획 심의

 

전북도는 8일 도청에서 사회적경제 기금운용심의위원회 위원 14명에 대한 위촉식 및 제1회 회의를 개최하고, ‘전라북도 사회적경제기금 설치 및 운용 기본계획’을 심의했다.

 

심의위원은 사회적경제 및 기금 관련 분야 전문가 등으로 구성되었으며, 오는 2022년까지 2년간 사회적경제기금 관련 직무를 수행하게 된다.

 

도는 60억 원 규모의 사회적경제기금을 조성해 사회적경제기업 대한 사회적가치 성과 평가를 거쳐 융자 및 이자 차액 보전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특히, 융자손실액에 대한 도 일부 부담을 통해 자칫 보수적으로 운영될 수 있는 금융의 한계를 해소, 적극적인 수요자 중심의 사회적금융*을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 사회적경제를 활성화시키기 위해 운영되는 금융(「전라북도 사회적경제기금 설치 및 운용 조례」 제2조)

 

더불어 지역의 사회적경제기업을 제대로 이해하고 대응할 수 있도록 전북도 기반 사회적금융 중개기관을 육성하고 민간의 자발적인 자조기금 조성을 통해 사회적경제기업 자생력을 키워간다는 전략이다.

 

전라북도 우범기 정무부지사는 “사회적경제가 활성화되기 위해서는 경제가 살아 움직일 수 있도록 돈이 흐르게 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사회적경제기금이 사각지대 없이 사회적가치가 실현되는 현장 곳곳에 지원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포스트코로나 시대, 전라북도 관광진흥을 위한 전략
관광시장은 대외적 환경에 매우 민감하다. 특히 전염성이 강한 질병과 같은 재난, 위험 및 위기 등으로 인한 부정적 영향을 최전선에서 맞이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지난 2009년 신종플루, 2015년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사태 때만 보더라도 인바운드 및 국내관광 시장은 크게 위축된 사례를 이미 경험한 바 있다. 코로나-19(COVID-19, 이하 코로나)가 유발한 관광시장 위축의 규모와 정도는 과거 경험에 비해서 더 막대하다. 국제항공운송 노선 감축으로 인바운드, 국내관광 및 아웃바운드까지 영향을 미쳐 전 관광서비스분야에 걸쳐 관광공백기 현상이 나타났기 때문이다. 수년 동안 지속적 성장세를 보인 국제 및 국내관광 시장은 코로나로 인해서 새로운 패러다임을 경험할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코로나 이후(이하 포스트코로나)에는 불특정 다수가 밀집하는 다중이용시설보다 야외 지향적이고 바이러스프리(Virus-free)에 적합한 관광목적지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전망되고, 혼잡과 밀집보다는 독립적이고 안전하며 단체보다 가족과 같은 소규모 그룹 단위로 해외보다 국내를 방문하려는 수요의 증가가 예상된다. 이후 큰 변혁기를 맞이할 내수관광시장 수요에 코로나 청정지역이라고 할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