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9 (목)

  • 맑음동두천 5.5℃
  • 맑음강릉 9.1℃
  • 맑음서울 10.0℃
  • 맑음대전 7.5℃
  • 맑음대구 12.1℃
  • 맑음울산 12.6℃
  • 구름조금광주 10.4℃
  • 맑음부산 14.4℃
  • 구름조금고창 8.4℃
  • 구름조금제주 15.4℃
  • 맑음강화 11.2℃
  • 맑음보은 2.2℃
  • 구름많음금산 4.1℃
  • 구름많음강진군 12.5℃
  • 맑음경주시 13.0℃
  • 맑음거제 11.0℃
기상청 제공

뉴스종합

전북도, 산업평화 모범사업장 및 산업평화대상 발표

산업평화 모범사업장에 ㈜세아베스틸, 성일하이텍㈜ 등 6개 기업 선정

산업평화 대상에 대상주식회사 순창공장 등 4건 선정

노사협력상생으로 산업평화와 지역경제 활성화 도모

 

 

전라북도가 8일 ‘2020년 산업평화 모범사업장 및 산업평화대상’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산업평화 모범사업장은 최근 1년간 노사분규가 발생하지 않고 산업평화를 이룩한 기업을 대상으로 공모 절차를 거쳐 선정한다.

 

올해 산업평화 모범사업장 수상에는 ▲대기업 분야 ㈜세아베스틸 군산공장 ▲중견기업 분야 군산여객자동차㈜, 성일하이텍㈜ ▲중소기업 분야 신한방직㈜, 신젠타코리아㈜, (유)한길로 등 6개 기업이 각각 선정됐다.

 

산업평화대상은 노사화합을 통한 기업의 경쟁력 강화와 생산성 향상으로 선진 노사문화 정착에 기여한 근로자 및 단체에게 수여하는 상으로,

▲ 대상주식회사 순창공장 ▲부안군청 이말순 공무직 노조지부장 ▲ 전주시설관리공단 이진철 대리 ▲(유)호남고속 박홍기 노동조합지부장 등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산업평화 모범사업장으로 선정된 기업에는 노사화합 증진 프로그램 운영 사업비로 ▲대기업 1,500만 원 ▲중견기업 각 1,200만 원 ▲중소기업은 각 700만 원 등 총 6,000만 원을 지원하며, 산업평화대상 수상자에게는 상패를 수여한다.

 

전라북도 나석훈 일자리경제본부장은 “올해 14회째를 맞이하는 산업평화 모범사업장과 산업평화대상은 노사화합을 통한 기업의 경쟁력 강화와 생산성 향상으로 산업평화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한 기업‧개인‧단체를 발굴하는 제도”라며, “전국에서 가장 기업하기 좋은 환경 구축을 위해 더 많은 기업과 개인‧단체 등이 참여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홍보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2020 산업평화 모범사업장․산업평화 대상 선정 결과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포스트코로나 시대, 전라북도 관광진흥을 위한 전략
관광시장은 대외적 환경에 매우 민감하다. 특히 전염성이 강한 질병과 같은 재난, 위험 및 위기 등으로 인한 부정적 영향을 최전선에서 맞이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지난 2009년 신종플루, 2015년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사태 때만 보더라도 인바운드 및 국내관광 시장은 크게 위축된 사례를 이미 경험한 바 있다. 코로나-19(COVID-19, 이하 코로나)가 유발한 관광시장 위축의 규모와 정도는 과거 경험에 비해서 더 막대하다. 국제항공운송 노선 감축으로 인바운드, 국내관광 및 아웃바운드까지 영향을 미쳐 전 관광서비스분야에 걸쳐 관광공백기 현상이 나타났기 때문이다. 수년 동안 지속적 성장세를 보인 국제 및 국내관광 시장은 코로나로 인해서 새로운 패러다임을 경험할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코로나 이후(이하 포스트코로나)에는 불특정 다수가 밀집하는 다중이용시설보다 야외 지향적이고 바이러스프리(Virus-free)에 적합한 관광목적지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전망되고, 혼잡과 밀집보다는 독립적이고 안전하며 단체보다 가족과 같은 소규모 그룹 단위로 해외보다 국내를 방문하려는 수요의 증가가 예상된다. 이후 큰 변혁기를 맞이할 내수관광시장 수요에 코로나 청정지역이라고 할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