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8 (수)

  • 맑음동두천 17.2℃
  • 구름조금강릉 16.7℃
  • 맑음서울 17.6℃
  • 구름많음대전 18.7℃
  • 맑음대구 21.0℃
  • 연무울산 20.2℃
  • 맑음광주 19.8℃
  • 맑음부산 20.4℃
  • 맑음고창 17.6℃
  • 흐림제주 18.8℃
  • 맑음강화 16.5℃
  • 구름많음보은 18.1℃
  • 구름많음금산 19.2℃
  • 구름조금강진군 19.4℃
  • 맑음경주시 20.9℃
  • 구름조금거제 18.3℃
기상청 제공

뉴스종합

전북도, 8개국 36개 여행사와 비대면 홍보마케팅

지난 12일부터 16일까지 5일간 열린 우리나라 최초 비대면 박람회 참가

8개국 36개 여행사와 1:1 화상 상담을 통해 전북 여행상품 홍보

비대면 관광지와 미식체험 여행상품 등 해외 여행사에 인기 끌어

 

전라북도가 지난 12일부터 16일까지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주최하고 한국관광공사가 주관한 ‘한국관광 온라인 박람회’에 참여해 청정한 자연 자원을 중심으로 한 ‘전북 언택트 여행상품’을 8개국 36개 여행사를 대상으로 상담회를 실시하였다고 밝혔다.

 

이번 박람회에 중국, 필리핀, 일본,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태국, 싱가포르, 스페인 등의 여행사가 전북도에 높은 관심을 가졌다.

 

이번 박람회에서 전라북도는 ‘청정전북 안심 관광’ 홍보에 주력한 결과 해외 현지 여행사로부터 전북의 미식체험 여행과 힐링 여행상품에 대해 큰 관심을 받았다.

 

특히, 순창 전통 고추장 체험과 익산의 명인과 함께하는 음식 체험 그리고 완주의 문화예술 등을 테마로 한 상품에 대한 추가 자료 등을 요청해 오는 등 적극적인 관심을 보여 전북도는 코로나 이후 전북 외래관광객 유치에 청신호가 전망된다고 밝혔다.

 

이번 박람회 기간 상담회에서 전라북도를 비롯한 익산시, 완주군, 순창군의 관광부서 담당 공무원이 직접 참여하여 해외 현지 여행사 관계자에게 시군의 구석구석 여행지를 생생하게 소개하였다.

 

해외여행사와 상담 중 이메일 주소를 받아 상담을 마친 후 여행일정표를 즉시 이메일로 발송하는 등 오프라인 박람회와 다름없는 현장감 있는 박람회를 진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순창군 관광부서에서는 지역의 특산품을 화면에 소개하면서 순창체험 여행상품을 홍보하여 눈길을 끌었다.

 

한국관광 온라인 박람회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내외 관광업계 간 교류를 활성화하고 외국인 관광객 유치를 위하여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한 우리나라 최초 온라인 박람회 행사이다.

 

전라북도 윤여일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전라북도는 해외판로 개척과 확대를 위해 비대면 관광 홍보 마케팅에 참여하여 포스트 코로나에 대응하고 있다”며 “이번 우리 도와 상담한 해외여행사에는 전라북도지사 서한문이 동봉된 관광홍보물과 기념품 등을 발송하여 지속적인 관계 유지 등 적극적인 관광 홍보마케팅을 펼칠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포스트코로나 시대, 전라북도 관광진흥을 위한 전략
관광시장은 대외적 환경에 매우 민감하다. 특히 전염성이 강한 질병과 같은 재난, 위험 및 위기 등으로 인한 부정적 영향을 최전선에서 맞이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지난 2009년 신종플루, 2015년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사태 때만 보더라도 인바운드 및 국내관광 시장은 크게 위축된 사례를 이미 경험한 바 있다. 코로나-19(COVID-19, 이하 코로나)가 유발한 관광시장 위축의 규모와 정도는 과거 경험에 비해서 더 막대하다. 국제항공운송 노선 감축으로 인바운드, 국내관광 및 아웃바운드까지 영향을 미쳐 전 관광서비스분야에 걸쳐 관광공백기 현상이 나타났기 때문이다. 수년 동안 지속적 성장세를 보인 국제 및 국내관광 시장은 코로나로 인해서 새로운 패러다임을 경험할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코로나 이후(이하 포스트코로나)에는 불특정 다수가 밀집하는 다중이용시설보다 야외 지향적이고 바이러스프리(Virus-free)에 적합한 관광목적지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전망되고, 혼잡과 밀집보다는 독립적이고 안전하며 단체보다 가족과 같은 소규모 그룹 단위로 해외보다 국내를 방문하려는 수요의 증가가 예상된다. 이후 큰 변혁기를 맞이할 내수관광시장 수요에 코로나 청정지역이라고 할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