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19 (목)

  • 흐림동두천 17.6℃
  • 흐림강릉 25.4℃
  • 서울 17.9℃
  • 대전 20.7℃
  • 구름많음대구 24.0℃
  • 구름많음울산 20.5℃
  • 광주 20.2℃
  • 흐림부산 19.9℃
  • 구름많음고창 21.0℃
  • 제주 24.9℃
  • 흐림강화 15.5℃
  • 흐림보은 21.2℃
  • 흐림금산 20.4℃
  • 흐림강진군 23.0℃
  • 구름많음경주시 21.7℃
  • 구름많음거제 21.2℃
기상청 제공

뉴스종합

전북 스마트관광 시대 활짝 열린다!

- 전북도, 국가연구개발사업 협약 체결 -

▲ 전북도, 실감형관광콘텐츠연구단과 국가연구 R&D 협약식

▲ 전주 한옥마을과 고속도로 휴게소에 AR·VR, 디지털트윈 기반관광객 편의와 안전여행 정보 제공…2022년까지 31억여원 투입

 

 

전라북도가 스마트관광 활성화를 위해 실감형관광콘텐츠 연구단, 전주시와 함께 공간정보기반 실감형 관광 콘텐츠 제작기술 국가 R&D 사업을 공동협력하는 다자간 협약을 21일 전주대학교에서 체결하였다고 밝혔다.

 

공간정보기반의 실감형 관광콘텐츠 저작 및 기술 국가연구개발사업은 과학기술기본법, 국토교통과학기술 육성법, 문화산업진흥기본법에 의거 추진하고 있는 국가 R&D사업이다.

 

도내에는 전주한옥마을과 호남선 여산휴게소(순천방향)를 대상으로 2022년까지 3년간 총 31억7천만 원을 투입하여 스마트관광 활성화 사업들이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협약에는 실감형관광콘텐츠 연구단, 전라북도, 전주시가 참여해 국가연구 R&D 사업의 성공적인 수행을 위하여 상호 협조할 예정이다.

 

이번 협약은 최근 국내‧외 여행 패턴이 단체여행에서 개별여행(FIT)으로 빠르게 변화하고, 코로나19로 비대면 관광이 일상화되면서 관광산업 전반의 개방형 인프라 필요성이 높아지는 시점에서 체결해 더욱 의미가 있다.

 

이번 국가 R&D 사업은 전주한옥마을을 중심으로 관광 디지털 트윈을 바탕으로 관광 전‧중‧후 의사결정과 체험(추억)을 향상하기 위해 실감형 콘텐츠 제작과 시범서비스를 시행하게 된다.

 

대표적으로 전주향교 등을 배경으로 한 랜드마크 투어, 경기전 어진행렬 등 가상공연을 전주한옥마을 홈페이지와 연계해 사전 체험 서비스가 가능하도록 VR 콘텐츠를 제공한다.

 

아울러, 위치기반 가상공연, AR 내비게이션을 휴대폰 앱을 통해 체험할 수 있는 AR 콘텐츠도 개발할 예정이다.

 

또 하나의 핵심사업은 디지털 트윈 실현으로 전주한옥마을 주요지점 관광객 계수를 측정하고, 3D지도 구축을 통해 혼잡도 여부를 파악‧활용해 코로나19로부터 안전성을 확보할 계획이다.

 

실감형관광콘텐츠 연구단은 이번 사업을 위해 전라북도, 전주시와 협의체를 구성하였으며, 데이터 연계 등을 통한 콘텐츠 확보와 홍보를 하며, 사업 완료 후에도 연계방안을 지속적으로 모색할 예정이다.

 

공동연구기관인 전주대학교(송광인 교수)는 전주한옥마을 현황조사, 실감형 콘텐츠 서비스에 대한 관광객의 요구와 만족도 조사, 협의체 운영을 통한 협력체계 구축 등을 통하여 방문객 만족도 제고뿐만 아니라 다양한 분야에 적용할 수 있도록 전략을 수립하게 된다.

 

협약식에 참석한 윤여일 전라북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은 “IT 융복합 관광산업 육성을 통해 관광 일자리 창출과 스마트관광 경쟁력 제고가 기대된다”며, “현재 우리 생활에 알맞은 스마트 관광을 한 발 앞당기게 되어 무척 기쁘다”고 덧붙였다.

 

 

 


동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