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4 (화)

  • 흐림동두천 4.4℃
  • 흐림강릉 9.9℃
  • 흐림서울 6.1℃
  • 구름많음대전 10.2℃
  • 맑음대구 11.1℃
  • 구름조금울산 13.3℃
  • 맑음광주 11.3℃
  • 맑음부산 15.8℃
  • 맑음고창 10.1℃
  • 맑음제주 12.6℃
  • 흐림강화 5.8℃
  • 흐림보은 8.9℃
  • 구름많음금산 10.5℃
  • 맑음강진군 12.1℃
  • 구름많음경주시 13.0℃
  • 맑음거제 11.8℃
기상청 제공

무주뉴스

무주군, 향로산휴양림서 산불진화대&감시원 교육 ·훈련

- 가을철 산불기간 (11.1.~12.15.)

- 산불예방과 진화에 대한 이론 및 장비 사용법 등 교육

- 전문역량 강화를 통한 산불 제로화 기대

 

무주군 산불 진화대(감시원)교육 및 훈련이 지난 27일 무주읍 향로산휴양림에서 개최됐다.

 

이날 교육·훈련은 가을 산불기간(11.1.~12.15.)을 맞아 산불방지 인력의 전문성을 강화하고 안전사고를 예방한다는 취지에서 마련된 것으로, 군청을 비롯한 6개 읍면 산불 진화대와 감시원 등 90여 명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한국산불방지협회 전북지부 전문 강사들로부터 △산불재난 현장조치 행동매뉴얼과 △기초지식, △산불진화 안전수칙(이론), △진화장비 사용법(실습), △산불진화 기계화 안전장비 운용(이론 및 실습), △산불진화장비 사후관리(실습)에 관한 내용을 교육받았다.

 

황인홍 군수는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상황이기 때문에 어느 때보다도 산불재난을 막고 만일의 상황으로부터 지역과 주민을 지키는 일이 굉장히 중요해졌다”라며 “전문 지식과 역량을 갖춘 진화대와 감시원이 주역이 되고 주민들이 조력자가 돼 올 가을에도 단 한 건의 산불이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날 교육 및 훈련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모두 실외에서 진행이 됐으며 현장에서는 참석자들의 마스크 착용과 발열여부 체크, 손 소독 등을 진행했다.

 

무주군청 산림녹지과 산림보호팀 김상웅 팀장은 “코로나19 예방과 참석자들의 안전에 최우선을 두고 교육과 훈련을 진행했다”라며 “우리 군 산림자원을 지키고 코로나19 상황을 극복해 가는데 버팀목 같은 시간이 됐을 것으로 기대를 한다”라고 밝혔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도, 전국 최초『박대』종자 생산 군산 야미도해상 방류
전라북도가 전국 최초로 박대 종자의 대량 인공 생산에 성공하였다. 전라북도에 따르면 서해안 대표 특산 어종인 박대 인공종자 생산을 전국 최초로 성공하여 우량종자 8만 마리를 군산시 야미도 해상에 오는 25일에 방류 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생산·방류하는 박대 종자는 道 수산기술연구소에서 지난 2016년부터 올해까지 5년간 중점적으로 연구하여 전국 최초로 박대 종자의 대량생산에 성공하는 결실을 맺었다. 그동안, 박대 종자의 인공생산은 어미 확보 어려움 및 초기 먹이붙임 실패, 기생충 등 질병 발생으로 대량생산에 어려움을 겪었으나, 道 수산기술연구소에서는 자체 개발한 매뉴얼을 통해 대량 생산하는 기술을 확립하였다. 우선, 어미 확보를 위해 중국 현지 출장 및 국립수산과학원에서 어미를 분양받았으며, 수시로 국내 어업인들이 포획한 어미를 확보하여, 산란기인 9월 초에 황체형성방출호르몬(LHRH-a)을 펠릿 형태로 등 근육에 주사해 성숙을 유도했으며, 부화된 어린박대에게 단계별 먹이 공급을 통해 약 10만 마리(크기 4cm내외) 박대 종자 생산에 성공하였고, 8만 마리를 방류한다. 방류하고 남은 어린 박대 2만 마리는 박대의 생태학적 연구, 치어 사육 관리를 통한 어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