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3 (월)

  • 맑음동두천 3.3℃
  • 맑음강릉 10.3℃
  • 맑음서울 3.7℃
  • 맑음대전 6.8℃
  • 맑음대구 7.5℃
  • 맑음울산 9.5℃
  • 구름많음광주 7.2℃
  • 맑음부산 10.2℃
  • 구름많음고창 6.8℃
  • 흐림제주 10.7℃
  • 맑음강화 3.6℃
  • 맑음보은 5.2℃
  • 맑음금산 6.5℃
  • 구름많음강진군 8.9℃
  • 맑음경주시 8.2℃
  • 맑음거제 9.3℃
기상청 제공

무주뉴스

무주군 체재형가족실습농장 입소생 직접 기른 무·배추 기부

- 직접 재배한 농작물로 훈훈함 전해

- 교육생들 농사 배우며 보람도 충전 흐뭇함 전해

- 농장은 도시민들 정착 돕는 귀농귀촌 가이드 역할 충분

 

무주군 체재형 가족실습농장 교육생들이 김장용 무 30개와, 배추 100포기를 무주지역 자활센터에 기부했다.

 

이번에 기부한 무와 배추는 지난 3월 무주군 체재형 가족실습농장에 입소한 교육생 17명이 직접 농사를 지은 것이어서 의미를 더하고 있다.

 

교육생 박현이 씨(51세, 서울)는 “체재형 가족실습농장에서 배우며 지은 첫 농사라 어설픈 감은 있었어도 그간 흘린 땀과 보람이 이웃들에게 전달돼 기쁘다”라며

 

“코로나19 장기화로 힘들어하고 있는 무주지역 어려운 이웃들에게 무, 배추와 함께 우리 교육생들의 따뜻한 온기까지도 전해져서 힘을 내시는 데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무주군 체재형 가족실습농장은 무주군이 귀농 · 귀촌을 유도하고 안정적인 정착을 돕기 위해 지난 2017년부터 운영하고 있는 곳으로,

 

지난해까지 체재형 가족실습농장을 수료한 교육생은 총 21세대 35명으로 이중 11세대 20명이 무주군에 정착하는 성과를 거뒀으며 올해 입교한 교육생 중에서 4세대가 정착의지를 밝혔다.

 

무주군 체제형 가족실습농장에는 거주공간과 텃밭, 학습실을 갖춘 게스트하우스 1동 등이 마련돼 있으며 참여자들에게 유상으로 제공한다.

 

올해 참여한 교육생 10세대 17명은 토마토 재배시설 1동과 표고버섯 재배시설 1동, 감자와 비트, 참외, 배추, 무 등을 재배할 수 있는 공동경작지 1곳에서 재배 실습과 농산물 유통, 토지법률 등 이론교육을 받았다.

 

무주군 농업기술센터 강혜경 귀농귀촌 팀장은 “체재형 가족실습농장에서는 교육생들이 관심 있는 작목을 위주로 실질적인 맞춤형 영농교육으로 진행을 하고 있다”라며

 

“그 만큼 호응과 만족도 커서 귀농 · 귀촌을 희망하는 도시민들의 안정적인 정착을 도우며 귀농귀촌을 유도하는 가이드라인 역할을 충분히 해주고 있다”라고 밝혔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전북도, 장애인 주차표지 발급기준 확대
전라북도가 장애인 주차표지 발급기준을 확대한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 7월 보건복지부에서 발표한 장애등급제 폐지 및 서비스 지원 종합 조사제도의 단계적 도입 계획에 따른 것이다. * (19)일상생활지원→(20)이동지원→(22)고용·소득지원 장애인 주차가능 표지발급은 지난 10월 30일부터 의학적 기준인 ‘보행상 장애판정 기준’ 해당자가 아닌 경우에도 ‘서비스가 필요한 대상’으로 판단되면 서비스 대상으로 인정하고 있다. 이에 따라 기존 ‘보행상 장애판정 기준’에는 해당하지 않으나 중복장애인으로 이동에 어려움이 커 장애인 주차표지 발급을 희망하는 경우 가까운 읍·면·동 주민센터를 방문하여 해당 서비스를 신청하면 ‘이동지원 서비스 종합조사’를 받을 수 있다. 이동지원 서비스 종합조사 의뢰는 대상 장애인의 주민등록상 주소지 읍·면·동 주민센터에 서비스 신청일로부터 12개월 이내에 발급받은 장애 유형별 이동지원 종합조사용 진단서 및 소견서를 제출하면 된다. 전라북도 서기선 장애인복지과장은 “주차가능표지 지급기준이 확대됨에 따라, 이동지원이 필요했지만 기준을 충족하지 못한 장애인들이 혜택을 받는 것이 가능해졌다”면서 “앞으로도 장애인의 욕구를 고려한 정책이 시행될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