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8 (월)

  • 구름많음동두천 -1.4℃
  • 구름많음강릉 2.5℃
  • 구름조금서울 -0.4℃
  • 구름많음대전 3.3℃
  • 구름조금대구 3.6℃
  • 구름조금울산 5.5℃
  • 구름많음광주 5.6℃
  • 부산 2.9℃
  • 구름많음고창 5.6℃
  • 구름많음제주 9.2℃
  • 구름조금강화 0.3℃
  • 흐림보은 2.2℃
  • 흐림금산 3.4℃
  • 구름많음강진군 6.8℃
  • 구름많음경주시 4.0℃
  • 구름많음거제 5.5℃
기상청 제공

뉴스종합

도, 상류 오염원 저감 위한 옛도랑 복원사업 추진

전주시 지시제 등 7개 시군 15개소 개선 4억 2천만 원 투자

마을경관 회복과 주민 환경의식 개선, 비점오염원 제거 등 효과 기대

전라북도가 물길 상류 오염원 저감을 위한 옛도랑 복원사업을 추진한다.

 

옛도랑 복원사업은 법정 정비나 관리계획에서 누락되어 있거나, 관리주체가 없이 방치된 지역의 소류지 또는 마을 앞 도랑을 대상으로 물길 상류인 도랑에서부터 주민과 함께 오염원을 줄이고 관리해 수질 개선과 지역생태계를 복원하는 사업이다.

 

도는 지난해 9월 수요조사를 통해, 시·군 추진의지와 대상지 적정성 등을 검토하여 7개 시·군*을 사업대상으로 선정하였다.

* (7개 시·군) 전주시, 익산시, 정읍시, 진안군, 무주군, 고창군, 부안군

 

이들 지역에는 4억 2천만 원을 투입하여, 하천 유입 도랑에 대한 정비 등 복원사업을 추진하고 경관 회복과 비점오염원을 제거할 예정이다.

 

각 시·군에서는 시민단체와 전문가 등 추진협의회를 구성해 의견 수렴과 도랑 복원 세부계획 수립 등 주민참여 복원 활동을 전개한다.

 

추진협의회는 후보 대상지에 대한 컨설팅 및 주민 협의 등의 타당성 확인 절차를 거쳐 대상지를 최종적으로 선정하여 지역의 특성을 고려한 맞춤형 복원계획을 추진한다.

 

아울러, 지역주민이 수질개선에 참여할 수 있는 오염저감 실천 활동, 교육 및 홍보 등의 주민실천사업을 지원하여 직접적으로 주민 환경의식을 개선하는 것이 목표다.

 

도는 실효성 있는 사업의 추진을 위해 월별 대상지 수질 모니터링 및 실적 점검 등을 실시하여 개선 효과를 분석하고 건의사항 등을 반영할 방침이다.

 

신병기 전라북도 물환경관리과장은“옛도랑 복원사업을 통한 수질 및 주민 환경인식 개선 효과가 기대된다”면서,“주민과 함께하는 도랑복원활동을 통해 민·관 협치 물관리를 실현할 수 있도록 대상지역 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