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5 (목)

  • 흐림동두천 -1.3℃
  • 흐림강릉 2.6℃
  • 흐림서울 2.0℃
  • 흐림대전 2.0℃
  • 구름많음대구 2.7℃
  • 구름많음울산 6.9℃
  • 광주 4.2℃
  • 흐림부산 9.1℃
  • 구름많음고창 1.0℃
  • 구름조금제주 12.3℃
  • 흐림강화 0.3℃
  • 흐림보은 0.1℃
  • 흐림금산 0.1℃
  • 흐림강진군 5.1℃
  • 구름많음경주시 3.5℃
  • 흐림거제 6.9℃
기상청 제공

무주뉴스

무주군, 친환경안전농산물생산 지원 4억2천여만원 투입

친환경인증, 검사, 취급자 인증 등 지원

- 유기질 비료, 환경친화형농자재 등 지원

- 2024년까지 농업환경 보전 프로그램 운영도

- 친환경농업 실천 농가 확대 기반 기대...

무주군이 친환경 고품질 안전농산물 생산을 위해 총 사업비 4억 2천여만 원을 투입, 친환경인증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친환경인증 지원 사업은 친환경농업 실천농가 부담을 줄이고 인증농가와 면적을 확대해 무주농업의 경쟁력을 키운다는 취지에서 추진하는 것으로, 친환경농산물 또는 유기가공식품 취급자 인증을 받은 농업경영과 사업자(‘20.10.~12. 인증을 받은 사업자는 ’20년도 지침 적용)등이 지원 대상이다.

 

지원 한도는 친환경농산물 인증의 경우 1건당 35만 원, 친환경농산물 인증 검사 비는 1건당 15만 원, 유기가공식품(무농약 원료 가공식품 포함)은 1건당 1백만 원, 취급자 인증은 1건당 55만 원을 지원한다.

 

무주군청 농업정책과 이은창 과장은 “친환경농업 실천 농가들의 부담을 덜고 동기를 부여하는 계기도 될 것”이라며 “친환경 인증 농가를 확대하기 위해 3월까지 사업 홍보와 신청 · 접수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밝혔다.

 

지난해 12월 기준 무주군 관내 친환경인증 농가는 185농가 239.5ha로 유기농은 사과, 벼, 머루 등 7종 18농가, 15.9ha이며 무농약은 포도와 천마. 인삼 등 31종 167농가, 213.6ha에 달한다.

 

무주군은 올해 친환경 고품질 농산물 생산을 지원하기 위해 총 사업비 35억여 원을 투입할 예정으로, 유기질 비료를 비롯한 환경친화형농자재, 토양개량제 , 기능성 비료 등을 지원한다.

 

또 친환경농업을 확산시키고 농업환경보전 의식을 개선하기 위해 2024년까지 무주읍 잠두마을과 설천면 기곡마을을 대상으로 토양과 용수, 생태, 경관 등 농업환경 보전 프로그램도 운영할 계획이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전북·경남 협력으로 국비확보 나선다
전북도와 경남도가 영‧호남을 뛰어넘는 협력으로 국비 확보에 나선다. 전북도는 지난 23일 (가칭)개인맞춤형 웰니스산업 플랫폼 구축을 위한 합동포럼을 전북도청 공연장에서 개최했다고 밝혔다. 전북‧경남 공무원 등 40여 명의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개최된 이번 포럼에는 원광대 전병훈 교수가 좌장을 맡고,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류재준 담당 이사, 비타믹스 박주연 대표, 경남대 김현준 교수, 한국한의학 이상훈 책임연구원이 발제에 나섰으며, 토론에는 한·식·연 장대자 책임연구원과 ㈜인산가 우성숙 연수원장이 합류하여 열띤 토론을 하였다. 각 도의 출연기관인 전북·경남 테크노파크가 초광역사업으로 제안한 이번 사업에 대해, 전북과 경남은 한국판 뉴딜 사업으로 판을 키운다는 계획이다. ‘개인맞춤형 웰니스산업 플랫폼 구축’ 사업은 휴식을 위해 여행을 계획하는 도시민에게 맞춤형 건강정보 제공과 힐링 체험, 체형에 맞는 건강한 먹거리 제공, 농촌 살아보기 등 다양한 프로그램과 전북·경남 13개 시군에서 생산되는 특산품을 국내 최대 포털사이트와 연계해 유통망을 구축한다는 구상이다. 총사업비 300억 원 규모의 이번 사업은 자연과 농업농촌을 활용해 추진하는 사업으로 전북 동부권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