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3 (금)

  • 맑음동두천 1.6℃
  • 흐림강릉 7.4℃
  • 맑음서울 2.7℃
  • 대전 5.2℃
  • 구름조금대구 2.5℃
  • 구름많음울산 4.6℃
  • 구름조금광주 4.9℃
  • 맑음부산 6.6℃
  • 흐림고창 5.7℃
  • 흐림제주 11.3℃
  • 맑음강화 3.2℃
  • 흐림보은 0.9℃
  • 구름많음금산 2.7℃
  • 흐림강진군 4.4℃
  • 구름많음경주시 7.0℃
  • 흐림거제 9.2℃
기상청 제공

포토클릭

진안 마이산엔 여름꽃 능소화가...

 

이야기

임금의 하룻밤 성은을 입어 빈이 되었으나 후궁들의 시기로 궁궐의 깊은 곳으로 밀려난 채 한번도 찾아주지 않는 님을 기다리며 상사병으로 죽은 소화!

임금을 담장 너머라도 보고싶어 하던 소화의 유언으로 '능소화' 라 불렀다 하는 슬픈 전설을 지닌 꽃!

복숭아빛 뺨에 아름다운 자태를 지녔던 소화의 애달픈 영혼이 투영된 듯 처연하고 화사한 이 꽃은 중국이 원산지, 임금도 소화도 중국인이겠지!

소화의 한이 독이 되었을까! 꽃의 충에는 독이 있다고...

 

 

지금 진안 마이산엔 여름꽃 능소화...

한여름 쨍한 햇살 아래 꽃과 잎의 대비가 주는 선명한 색감과  동양적인 정취가 낯설지 않다. 높다란 바위벽을 타고 오르다 기와 지붕에 살포시 기대고 내려앉은 듯한 풍경은 마치 앳된 소녀처럼 청순하고 애잔한 느낌을 주며, 주변의 바위나 고목 등 어느 것과도 겉돌지 않는 조화로운 모습을 보이고 있다.

지난 1985년 마이산 탑사에서 심은 이 능소화는 마이산 남부 암마이봉 절벽을 타고 35m 높이까지 자라 매년 6~8월이면 1만여 송이의 꽃으로 응답한다.

마이산은 암마이봉(687.4m)과 수마이봉(681.1m)으로 이루어졌으며 말의 귀 모양을 하고 있다. 세계 최고 권위의 여행안내서인 프랑스 미슐랭그린가이드에서 별 세개 만점을 받았고, 마이산 탑사는 미국 CNN방송이 선정한 ‘한국의 가장 아름다운 사찰 33곳’ 중 한 곳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 요즘 같은 혹서기에 아름다운 작품을 위해 고생하신 진안군 관계자분들께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코로나이후, 전북지역 먹거리취약계층이 증가심화되는 경향..
코로나19 이후 기본적인 먹거리가 보장되지 않는 먹거리 취약계층이 증가하고 먹거리 불안전성이 심화되면서 더욱 중요한 사안으로 대두되어, 취약계층의 먹거리 문제 해결을 위한 먹거리 돌봄 체계 마련이 요청된다. 전북연구원은 ‘전북지역 먹거리 돌봄 지원체계 구축방안’이라는 정책브리프를 통해 전북지역 먹거리 돌봄 실태에 대해 살펴보고, 전북의 대응 전략을 제안했다. 전희진 박사(연구책임)는 국내 및 해외의 먹거리 보장 프로그램을 소개하고, 전라북도 먹거리 돌봄 지원체계를 공고히 하기 위해, 다섯 가지의 대응 방안을 제안했다. 첫째, 먹거리 돌봄 사업 운영 주체가 지원사업별로 다른 문제를 극복하기 위한 각 부처 간 협력을 조율할 수 있는 일원화된 먹거리 돌봄 사업 주체가 요청된다. 둘째, 먹거리 취약계층 선발에 있어서, 긴급지원 시스템 마련과 같은 취약계층 선정·지원에서의 자율성 확대가 요청된다. 셋째, 먹거리 돌봄이 지역의 자율적 돌봄 참여주체의 적극적 참여로 이루어질 수 있도록 커뮤니티 돌봄 역량 강화 사업 추진이 필요하다. 넷째, 취약계층에 대한 재원 확대를 통해, 한끼 당 지원금액이 600원인 아동 지원금액 수준으로의 상향과 배달서비스 간격 단축 등이 요청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