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8 (수)

  • 맑음동두천 9.3℃
  • 맑음강릉 11.5℃
  • 맑음서울 10.9℃
  • 맑음대전 11.1℃
  • 맑음대구 11.6℃
  • 맑음울산 10.5℃
  • 맑음광주 13.0℃
  • 맑음부산 11.7℃
  • 맑음고창 10.7℃
  • 맑음제주 13.1℃
  • 맑음강화 5.9℃
  • 맑음보은 10.4℃
  • 맑음금산 8.7℃
  • 맑음강진군 11.8℃
  • 맑음경주시 10.2℃
  • 맑음거제 9.1℃
기상청 제공

무주뉴스

무주군, 탄소중립지원사업 선정-안성면 지원 탄력

- 내방객들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공간, 에너지 사용량 최소화 기대

- 에너지 소비절감으로 목표관리제 감축 목표 32% 달성 가능

- 건물의 탄소중립 실현하는 데 큰 효과 볼 듯

무주군이 ‘2022년 공공부문 목표관리제 탄소중립 지원 사업’에 선정돼 국비 5억 원(총 사업비 10억 원, 군비 5억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환경부가 공공부문의 탄소중립 조기 달성 및 선도적인 역할 수행을 위해 공공부문 목표관리제 대상 기관 건물에 탄소중립 지원 사업을 진행하는 것이다.

 

군은 안성면 행정복지센터의 탄소중립 지원 사업을 추진 중이며 선도적으로 국가 탄소중립 실현에 기여한다는 방침이다.

 

이번 지원 사업은 안성면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하는 내방객, 직원들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공간 조성과 에너지 사용량 최소화에 초점을 맞추게 된다.

 

내 · 외벽 단열, 고효율 냉 · 난방장치 교체, 유휴부지 등을 활용한 신재생에너지 설치함으로써 건축물 에너지 소비량 절감과 공공부문 목표관리제 감축목표(32%)를 달성하는 효과를 얻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재무과 임채영 과장은 “탄소중립 지원사업에 선정되면서 국비를 확보하게 돼 안성면 행정복지센터에 대한 효율적인 에너지 확충으로 건물의 탄소중립을 실현하는 데 큰 효과를 얻게 됐다”라고 말했다.

 

한편, 2022년 공공부문 목표관리제 탄소중립 지원사업 대상지인 무주군 안성면 행정복지센터는 2000년에 1593.88㎡ 규모로 준공됐다. //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농진청, 고구마 '호감미' 등 대한민국우수품종상 6점 수상
농촌진흥청은 7일 국립종자원이 주최하는 ‘제17회 대한민국 우수품종상 시상’에서 농촌진흥청에서 개발한 신품종 6종이 선정됐다고 밝혔다. ‘대한민국 우수품종상’은 우리나라 종자분야 최고 권위의 상(賞)으로 국내 우수품종을 선발·시상하여 육종저변을 확대하고 육종가의 신품종 육성의욕을 고취하여 종자산업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매년 8종의 우수품종을 선정하고 있다. 농촌진흥청에서는 그 중 국무리총리상 1점,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 5점 등 총 6점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루었다. 농촌진흥청은 수요자가 원하는 우량 품종 개발을 통하여 농업·농촌 발전은 물론 국민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함과 동시에 우수한 국산품종 개발을 통한 수입대체 및 농가소득 증대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이번에 선정된 농촌진흥청 수상자는 국립식량과학원 이형운 연구사(국무총리상), 손범영 연구사, 이명희 연구관, 김성업 연구사, 현웅조 연구사, 국립원예특작과학원 강삼석 연구관(농립축산식품부장관상)이다. 이형운 연구사는 외래 호박고구마 품종을 대체할 수 있는 고품질, 내병충성 고구마인 ‘호감미’를 개발하였다. ‘호감미’는 찌거나 구운 고구마의 당도나 높고 육질이 부드러워 국내 육성 품종 중에서 소비자 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