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7 (화)

  • 구름조금동두천 1.2℃
  • 구름많음강릉 7.5℃
  • 구름많음서울 5.7℃
  • 구름조금대전 2.8℃
  • 구름많음대구 4.0℃
  • 구름많음울산 8.3℃
  • 맑음광주 5.2℃
  • 맑음부산 9.5℃
  • 맑음고창 1.0℃
  • 맑음제주 8.0℃
  • 구름조금강화 2.1℃
  • 구름많음보은 0.0℃
  • 구름많음금산 0.6℃
  • 맑음강진군 2.7℃
  • 구름많음경주시 2.2℃
  • 구름많음거제 7.8℃
기상청 제공

뉴스종합

학대·성폭력·가정폭력 등 피해가정에 1억원상당 지원..

‘피해자 지원위원회‘ 지원 결과 보고회 열어

 

전북경찰청은 11월 16일 피해자 지원위원회 결과 보고회를 개최해 올 한 해 지원 결과를 살펴보고, 유공자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는 시간을 가졌다.

13개 단체·기업이 참여하는 ‘피해자 지원위원회’는 성·가정·학교폭력 및 학대 피해 등 복합위기 10가정에 대해 1억원 상당의 주거개선, 의료비, 장학금 등을 지원했다.

 

< 피해자 지원위원회(13개 단체․기업) >

▴여성긴급전화1366전북센터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세이브더칠드런

▴현대자동차 전주공장

▴농협중앙회 전북본부

▴월드비전 전북본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굿네이버스 전북지부

▴전라북도 약사회

▴청년회의소 전북지구

▴국제로타리 3670지구

▴롯데백화점 전주점

▴전북은행

올해는 가정폭력을 당한 이주여성, 아동학대를 받은 형제, 화재 피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정 등 사회적 약자 10가정에 병원비, 주거개선, 공부방 조성, 생활비 등 피해자별 맞춤형 지원을 제공했다.

전북경찰은 사회적 약자 범죄 피해자들의 근본적 문제해결과 조속한 피해 회복을 위해, 2013년부터 매년 지역사회 기업·단체와 연계하여 다각적인 지원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이날 보고회는,‘피해자 지원위원회’의 지원 진행과정과 결과 발표, 감사장 수여, 토의 등 순으로 진행하고, 사회적 약자 보호를 위해 경찰과 밀접한 협업체계를 약속하였다.

위원들은 “범죄피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외된 이웃들이 하루빨리 안정을 찾기를 바란다.” “전북경찰이 발 벗고 나서주어 든든하고 협업에 보람을 느낀다.” 말했으며,

 

이형세 청장은 “전북경찰은 사회정의 실천을 통해 사회적 약자 보호에 앞장서겠으며, 앞으로도 피해자 지원위원회의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전북,강원,제주 단체장, 강소권..지원방안 정부에 강력요구
전북, 강원, 제주도가 진정한 의미의 국가균형발전을 위해서 정부의 초광역협력 논의에 강소권역이 포함되어 지원될 수 있도록 공동 대응을 합의하고 정부를 직접 찾아가 건의했다. 전북도는 6일 세종시지방자치회관에서 송하진 전라북도지사, 최문순 강원도지사, 구만섭 제주특별자치도지사 권한대행이 참석하여 강소권 특화발전 지원을 촉구하는 공동건의문을 채택했다고 밝혔다. 공동건의문에는 강원‧전북‧제주도를 강소권 메가시티로 지정하여 초광역협력 지원에 포함하고, 정부 차원의 강소권 전담 TF 구성, 타 메가시티와 동등하게 지원받을 수 있는 지원 근거 마련 및 정부 주도의 3개도 공동참여하는 방안 구상 등이 핵심 내용으로 담겼다. 그동안 상대적으로 초광역협력이 어려운 여건에 있었던 강소권이 함께 뜻을 모아 본격적으로 정부의 관심과 지원을 요청함에 따라 강소권 육성을 통한 국가균형발전 지원전략 추진이 기대된다. 지난해 12월 더불어민주당에서 발표한 ‘3+2+3 광역권 전략*’에서 전북, 강원, 제주지역을 강소권 메가시티로 추진하겠다는 구상이 처음으로 논의되었으나, 이후 후속 조치는 나오지 않은 상황이다. * 민주당 권역별 메가시티 육성 3+2+3전략 발표(‘20.12.9.)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