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2 (목)

  • 구름많음동두천 3.2℃
  • 구름많음강릉 6.5℃
  • 구름많음서울 4.8℃
  • 구름많음대전 4.5℃
  • 맑음대구 1.8℃
  • 맑음울산 3.1℃
  • 흐림광주 5.4℃
  • 맑음부산 5.1℃
  • 흐림고창 5.1℃
  • 구름많음제주 9.5℃
  • 맑음강화 7.5℃
  • 흐림보은 0.9℃
  • 맑음금산 4.1℃
  • 맑음강진군 2.9℃
  • 맑음경주시 -0.5℃
  • 맑음거제 6.3℃
기상청 제공

진안뉴스

진안 부귀면지사협 박영춘위원장,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15회 전국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역량강화 컨퍼런스

진안군 부귀면은 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박영춘 위원장이 25일 전남 여수시에서 진행된 제15회 전국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역량강화 컨퍼런스 행사에서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시상식은 코로나로 인한 행사 축소로 온라인 zoom 으로 진행됐다.

 

박영춘 위원장은 2016년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으로 활동하며 복지사각지대 발굴 및 저소득층이 위기상황 해소에 기여하는 등 최선을 다해왔다. 특히, 2021년 2월 부귀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으로 선출되고 투철한 사명감과 탁월한 리더십으로 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를 적극적으로 운영하며 남다른 열정을 보였다.

 

뿐만 아니라, 사회복지협의회 부귀면 지회장으로도 활동하며 명절 이웃 나눔, 후원품 배부 등과 봉사활동을 통해 지역사회의 복지문제를 스스로 해결하고자 노력하며 이웃사랑을 몸소 실천했다.

 

또한 박 위원장은 부귀면 저소득층에 대한 복지사각지대 발굴을 위해 노력하고 민·관 네트워크를 활용하여 지역자원의 극대화로 부귀면만이 할 수 있는 특화사업 운영을 통해 지역사회보장협의체를 활성화 시키는 데 큰 역할을 하였다. 이와 같이 협의체 운영기반 구축, 지역사회 보호체계구축 강화 등 협의체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이번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수상하게 됐다.

 

박 위원장은 “무언가를 바라고 지역을 위해 봉사한 것은 아니지만, 장관 표창을 받게 돼 큰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지금까지 함께한 협의체 위원님들에게 감사하며, 앞으로도 지역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코로나이후, 전북지역 먹거리취약계층이 증가심화되는 경향..
코로나19 이후 기본적인 먹거리가 보장되지 않는 먹거리 취약계층이 증가하고 먹거리 불안전성이 심화되면서 더욱 중요한 사안으로 대두되어, 취약계층의 먹거리 문제 해결을 위한 먹거리 돌봄 체계 마련이 요청된다. 전북연구원은 ‘전북지역 먹거리 돌봄 지원체계 구축방안’이라는 정책브리프를 통해 전북지역 먹거리 돌봄 실태에 대해 살펴보고, 전북의 대응 전략을 제안했다. 전희진 박사(연구책임)는 국내 및 해외의 먹거리 보장 프로그램을 소개하고, 전라북도 먹거리 돌봄 지원체계를 공고히 하기 위해, 다섯 가지의 대응 방안을 제안했다. 첫째, 먹거리 돌봄 사업 운영 주체가 지원사업별로 다른 문제를 극복하기 위한 각 부처 간 협력을 조율할 수 있는 일원화된 먹거리 돌봄 사업 주체가 요청된다. 둘째, 먹거리 취약계층 선발에 있어서, 긴급지원 시스템 마련과 같은 취약계층 선정·지원에서의 자율성 확대가 요청된다. 셋째, 먹거리 돌봄이 지역의 자율적 돌봄 참여주체의 적극적 참여로 이루어질 수 있도록 커뮤니티 돌봄 역량 강화 사업 추진이 필요하다. 넷째, 취약계층에 대한 재원 확대를 통해, 한끼 당 지원금액이 600원인 아동 지원금액 수준으로의 상향과 배달서비스 간격 단축 등이 요청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