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0 (목)

  • 흐림동두천 -12.2℃
  • 구름많음강릉 -2.9℃
  • 맑음서울 -9.2℃
  • 연무대전 -8.1℃
  • 맑음대구 -3.2℃
  • 맑음울산 -2.4℃
  • 맑음광주 -3.3℃
  • 맑음부산 -0.9℃
  • 맑음고창 -4.6℃
  • 흐림제주 4.6℃
  • 맑음강화 -11.3℃
  • 맑음보은 -9.1℃
  • 맑음금산 -6.6℃
  • 맑음강진군 -1.6℃
  • 맑음경주시 -2.8℃
  • 맑음거제 -0.3℃
기상청 제공

진안뉴스

용담댐 완공 20주년 특별전 -진안역사박물관

진안역사박물관 순회특별전 「용담, 새로이 기억하다」


진안에서 용담댐 완공 20주년 특별전시 열려

-국립전주박물관 전시 종료 후 진안역사박물관에서 순회전시로 개최-

 

 

 

 

진안군과 국립전주박물관, K-water 용담댐지사가 공동개최하는 용담댐 완공 20주년 특별전 「용담, 새로이 기억하다」 전시가 2021. 12. 28 ~ 2022. 3. 27까지 진안역사박물관에서 열린다.

이번 전시는 국립전주박물관에서 지난 8월 31일부터 12월 5일까지 개최한 특별전의 순회 전시다.

 

이번 특별전은 2001년에 완공된 진안 용담댐의 20주년을 맞이하여 댐 건설로 인해 변화된 마을과 사람들의 모습, 지역의 역사문화를 소개하고, 국민‧지역의 자산이자 미래가치로의 댐을 기억하기 위해 마련됐다.

주요 전시자료로는 용담댐 수몰 전 마을과 지역민들의 모습을 엿볼 수 있는 생활자료와 근현대문서를 비롯해 발굴조사를 통해 출토된 유물과 용담댐 건설역사를 살필 수 있는 자료 등이 전시된다.

특히 용담면 수천리 무덤에서 출토된 고려시대 가위와 청자 등이 진안에서 처음 선보이며 주목되기도 한다.

 

진안군은 이번 특별전 개최를 통해 진안의 역사문화와 이주민의 삶, 용담댐과 수자원의 가치가 재조명되기를 바라며, 앞으로 용담댐과 용담호가 안타깝고 그리운 추억으로 상징되는 과거를 넘어 희망차고 밝은 미래의 상징으로 새로이 기억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전 시 명 : 「용담, 새로이 기억하다」

전시장소 : 진안역사박물관 기획전시실

전시기간 : 2021. 12. 28. ~ 2022. 3. 27.

개관시간 : 09:00 ~ 18:00(매주 월요일, 1월1일, 설날·추석 당일 휴관)

※ 무료관람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