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3 (일)

  • 맑음동두천 22.9℃
  • 구름조금강릉 26.0℃
  • 맑음서울 25.8℃
  • 대전 26.6℃
  • 맑음대구 27.5℃
  • 흐림울산 24.4℃
  • 흐림광주 26.3℃
  • 구름많음부산 24.8℃
  • 흐림고창 23.8℃
  • 흐림제주 26.1℃
  • 맑음강화 21.4℃
  • 구름많음보은 23.6℃
  • 흐림금산 24.5℃
  • 흐림강진군 24.5℃
  • 흐림경주시 23.1℃
  • 흐림거제 22.8℃
기상청 제공

무주뉴스

무주군, 적상 마산마을 자연재해위험지구 정비 시동

25일 행정안전부에 실시설계 용역비 16억 원 요청

- 사업비 310억 원 투입 마산마을 일원 소하천 정비공사

- 제방교량 및 교량, 배수통관과 배수암거 등 시설물 설치

 

 

무주군이 침수피해 등 자연재해를 방지하기 위한 마산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에 시동을 걸었다.

 

무주군에 따르면 사업비 310억 원(국비 155, 도비 62, 군비 93)을 들여 무주군 적상면 사산리 758-3 일원에 총연장 6.4km에 이르는 하천정비 공사를 펼친다. 사업은 2023년 상반기 착공해 오는 2027년 연내까지 추진된다.

 

이 사업이 마무리되면 제방보강 및 교량, 그리고 배수통관과 배수암거를 설치해 풍수피해를 예방할 것으로 보인다. 이를 위해 군은 25일 오해동 안전재난과장과 최성용 재난방재팀장이 행정안전부를 방문하고 내년 기본 및 실시설계 용역을 위한 국비 16억 원을 반영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이날 오 과장은 행정안전부 관계자를 방문한 자리에서 “무주군 적상면 마산마을 일대가 해마다 집중호우 시 인근 농경지 등 침수피해를 겪고 있으며, 앞으로도 우려가 있다”라며 “내년도 사업비를 반드시 반영해 줄 것”을 건의했다.

 

하천 제방고가 낮고 폭이 협소해 재해 위험요인이 상존하고 있는 마산마을 일원 재해위험지역 정비사업 추진으로 지역 주민들의 안전하고 쾌적한 생활환경이 조성될 전망이다.

 

한편, 군은 지난해까지 마산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 사업을 위한 타당성 조사와 중기계획을 반영한 데 이어 올해 마산 자연재해개선지구 지정, 정부에 사업계획서제출을 마무리 하는 등 사업의 고삐를 당겨왔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