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4 (금)

  • 구름많음동두천 23.1℃
  • 흐림강릉 29.4℃
  • 흐림서울 22.6℃
  • 구름조금대전 27.7℃
  • 흐림대구 30.8℃
  • 흐림울산 27.6℃
  • 구름많음광주 27.8℃
  • 흐림부산 23.3℃
  • 구름많음고창 25.9℃
  • 구름많음제주 26.7℃
  • 구름많음강화 21.4℃
  • 흐림보은 26.7℃
  • 구름많음금산 27.1℃
  • 구름많음강진군 27.9℃
  • 흐림경주시 29.4℃
  • 흐림거제 23.4℃
기상청 제공

무주뉴스

무주 청년여성농업인 선수진씨-귀농의 귀감이 되다

- 10년 전 전주에서 무주 안성면으로 귀농

 

무주군 안성면에 거주하는 청년 귀농인 선수진 씨(41)의 삶의 가치는 농촌에서 두 가지 이상 일을 즐기면서 귀농의 삶을 일구는 데 초점을 두고 있다. 농업회사법인 유한회사 소호팜하우스를 운영하면서 무주 정착에 성공한 선 씨는 최근 경사를 맞았다.

 

지난 13일 전라북도 귀농귀촌 우수사례 공모전에서 함께 응모한 도내 귀농 · 귀촌인들의 쟁쟁한 경쟁자들과 겨뤄 우수상을 차지했기 때문이다.

 

무주군에 따르면 도내 11개 시 · 군, 22명이 참가한 전라북도 귀농 · 귀촌 우수사례 공모전에서 선수진 씨가 ‘농촌 in 농얼라이프’를 주제로 ‘청년공동체 활성화 및 사회적 농업의 이야기’를 발표해 심사위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특히 선 씨가 운영하는 소호팜 하우스는 온라인에서 가공품 판매와 오프라인 농촌체험을 함께하는 농촌 듀얼라이프에 대해 농촌의 삶이야기와 귀농 · 귀촌의 성공담을 진솔하게 제시하고 있다.

 

그는 무주군에 정착한 후 건강을 생각하는 농사를 짓자고 마음을 굳게 먹었다. 친환경 블루베리와 친환경 산머루 농사를 지으면서 가족농업 중심으로 농장을 운영하고 있다. 선 씨는 지난 2012년 전주에서 무주로 시부모님을 봉양하기 위해 귀농을 했다.

 

지난 2019년 안성면 청년공동체인 ‘산골낭만회’를 결성하고 지금까지 어르신들과 다문화가족지원센터, 무주군 아동복지시설 등에 675개에 이르는 비타민 선물보따리를 제공, 지역사회 봉사에도 앞장서고 있다. 이 같은 공로로 지난해 행안부장관상을 받기도 했다.

‘친환경 소호팜하우스’를 안성면의 랜드마크, 친환경 농가들의 공생관계 유지, 관광객과 소비자들의 방문으로 관광체험 · 이익창출이라는 푸른 꿈을 갖고 있다.

 

전북농업기술원으로부터 디지털 최고과정 교육을 이수하는 등 늘 연구하는 청년농업인이다. 올해 5월 전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으로부터 소호팜하우스가 여성기업 확인서를 받았다.

 

선수진 씨는 “농업 · 농촌이라는 위치적, 지역적 장점을 살려 한 가지 방식이 아닌 기본적인 정착, 안정적인 정착, 꿈꾸는 정착 등 다양한 방식으로 농촌을 즐기며 지역주민들과 함께 만들어 나가는 새로운 농촌라이프를 만들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강혜경 귀농귀촌팀장은 “선수진 농가를 비롯한 많은 귀농 · 귀촌인들의 우수사례가 귀농 · 귀촌을 꿈꾸는 사람들에게 귀감이 되어주면 좋겠다”고 말했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전북교육청, 중3 학생 고입·진로선택 돕는다
전라북도교육청이 중3 학생들의 고입 및 진로선택 지원에 적극 나서고 있다. 도교육청은 학생 개인별 적성과 소질에 따른 진로진학 선택을 돕기 위해 ‘중3 진학부장 진로교육 역량강화 연수’를 운영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역량강화 연수는 △진로진학 선택을 위한 지도자료 제공 및 특강 △중학교 3학년 진학(학년)부장 및 담임 중심의 진로진학 지도역량 강화 △단위학교별 중3학생 진로진학 및 고교 선택을 위한 강의 등으로 추진된다. 먼저 중3 진학부장 진로진학 지도를 위한 자료를 개발했다. 여기에는 진로, 일반고(대입), 특성화고(취업) 등의 내용을 담았다. 진로 분야는 적성과 꿈 중심 선택의 중요성으로 구성하고, 일반고는 고교 유형별 특성과 대입제도, 특성화고는 적성과 소질계발 및 취업 안내 중심으로 구성했다. 이 같은 내용은 담은 홍보물은 7월중 교육지원청 및 학교로 배부, 학생과 학부모에게 안내될 예정이다. 또 오는 28일에는 전주 한국전통문화전당 공연장에서 도내 중학교 진학(학년)부장 또는 담임, 고입담당 장학사를 대상으로 진로교육 역량강화 연수를 진행한다. 백혜진 전주기전여고 교사가 ‘진로와 대입 진학지도의 흐름’, 김호연 한양대 교수가 ‘진로는 삶의 문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