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1 (목)

  • 맑음동두천 22.7℃
  • 흐림강릉 24.6℃
  • 서울 24.0℃
  • 흐림대전 24.7℃
  • 흐림대구 26.2℃
  • 흐림울산 27.8℃
  • 흐림광주 27.2℃
  • 흐림부산 27.3℃
  • 흐림고창 26.3℃
  • 구름많음제주 28.9℃
  • 구름많음강화 22.1℃
  • 흐림보은 23.6℃
  • 구름많음금산 24.0℃
  • 흐림강진군 26.9℃
  • 흐림경주시 26.2℃
  • 흐림거제 26.6℃
기상청 제공

뉴스종합

전북도, 노후 소방청사 현대화 5개년 사업 추진

소방안전 인프라 획기적 개선

▶ 2027년까지 298억원 투입, 소방청사 17개소 이전 등 출동체계 정비

▶ 김관영 도지사“도민의 생명과 안전 최우선, 소방안전 인프라 재정비”

 

 

전라북도는 “함께 보살피는 든든한 행복복지” 실현을 목적으로 균등하고 질 높은 소방서비스 제공을 위해 27년까지 총 사업비 298억원을 투입해 도내 노후 소방청사 17개소에 대한 현대화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소방청사 현대화 사업은 도내 소방청사 100개소 중 20년 이상 경과된 소방청사 42개소를 대상으로 노후도, 협소도, 출동여건 등을 종합평가해 향후 5개년 동안 연차적으로 소방청사 환경을 개선하는 사업으로,

 

이번 사업은 23년부터 27년까지 신축 및 이전이 시급한 17개 소방청사를 선정하고 매년 3~4개소씩 평균 60억(도비, 소방안전교부세)을 투입해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사업대상 선정은 4월부터 건축사, 기술사등의 외부전문가 참여하는 현장실사단을 구성해 건축물의 안전성, 노후도, 출동여건 등을 평가했으며, 지난 7월말 소방청사 건축자문위원회의 의결을 통해 최종 사업대상이 확정됐다.

 

한편, 이번 사업대상에 선정된 17개소 중 15개소가 면단위 농촌지역 소방청사로 선정됨에 따라 향후 농촌지역 소방서비스가 한층 개선될 전망이며,

 

김관영 도지사는 이번 소방청사 현대화 사업 추진과 관련 “민선 8기 전북 도정은 도민의 생명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소방활동 및 신속한 출동 여건 개선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며, “도내 전 지역을 대상으로 촘촘하고 실효성 있게 소방안전 인프라를 재정비하는 등 도민을 위한 소방행정을 펼쳐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전북도, 대한민국 안전大전환 사전 현장속으로!
이성호 전북도 사회재난과장은 지난 10일 완주군 고산면에 위치한 아파트를 방문해 현장점검을 실시했다. 이는 8월 17일부터 10월 14일까지 실시하는 대한민국 안전大전환을 위한 집중안전점검에 앞서 사전 안전점검 차원의 현장점검이다. 이번 현장점검은 주민이 점검이 필요하다고 생각해 국가안전대진단 주민신청을 통해 요청한 시설물로 주민 생활과 밀접한 시설에 대해 현장점검을 실시해 위험요인 해소 등 도민의 안전을 직접 챙길 목적으로 현장점검을 실시했다. 이번 점검에서는 건축·전기·가스·소방 분야별 민간 전문가가 참여해 민관합동으로 점검을 실시했고, 철근탐사기·초음파탐상기 등 전문 점검장비를 활용해 점검의 신뢰성 확보 등 내실있는 현장점검이 됐다. 이날 현장에는 전북도의회 권요안 의원, 마을이장, 아파트 관리 총무, 부녀회장 등 관계 마을주민들도 함께 참여해 현장의 건의사항을 청취하면서 해결 방안을 논의하는 시간도 가졌다. 특히, 안전점검을 통해 지적된 사항에 대해서 현장에서 처리할 사항은 현장에서 조치했고, 정밀안전진단 또는 보수보강이 필요한 부분에 대해서는 완주군에 예산확보 방안대책 수립을 주문하는 등 사후관리에 대한 당부를 했다. 이성호 전북도 사회재난과장은“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