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4 (화)

  • 흐림동두천 16.2℃
  • 구름조금강릉 15.9℃
  • 흐림서울 19.1℃
  • 흐림대전 22.8℃
  • 구름많음대구 24.9℃
  • 울산 21.7℃
  • 흐림광주 19.5℃
  • 흐림부산 24.4℃
  • 흐림고창 18.1℃
  • 제주 20.6℃
  • 구름많음강화 19.2℃
  • 흐림보은 19.4℃
  • 흐림금산 19.9℃
  • 흐림강진군 19.8℃
  • 흐림경주시 18.1℃
  • 구름많음거제 24.7℃
기상청 제공

진안뉴스

진안군민의 장 수상자 안한수, 이부용 씨 등 6인 선정

 

진안군은 향토의 명예를 드높이고 지역사회의 안정과 발전에 기여한 군민에게 수여하는 진안군민의 장 수상자를 확정했다.

 

부문별 수상자는 대장 안한수(83세), 문화장 이용미(70세), 공익장 이부용(77세), 애향장 전영길(60세), 효행장 박정임(69세), 체육장 김철영(53세) 6개 분야 6명이다.

 

대장에 선정된 안한수 씨는 진안군청

및 전북도청에서 34년의 공직생활

을 통해 용담댐 수몰민 보상 등 지역발전을 위한 다양한 정책을 적극적으로 추진함은 물론 퇴임 이후에도 진안군 노인회장과 용담댐수질관리 위원장 등 각종 사회단체장을 역임하며 전국 최초로 ‘찾아가는 노인대학’ 운영을 추진함은 물론 노인복지, 환경보전 등 여러 분야에서 봉사활동을 펼치며 진안군 발전에 크게 기여한 공적을 인정받았다.

 

문화장에 선정된 이용미 씨는 2001년부터 현재까지 진안군 문화관광해설사로 활동하며 지역 문화유산과 관광지를 관광객들에게 홍보함은 물론 수필 집필 등의 문학활동을 이어나가 「진안문학」편집장까지 맡음으로써 지역 문화예술 발전에 기여한 공적을 인정 받았다.

 

공익장에 선정된 이부용 씨는 진안군

에서 34년간의 공직생활을 마치고 제6대 및 제7대 진안군의회 의원을 역임했으며, 매사에 열정이 넘치는 추진력으로 지역군민들의 민원 해결과 복지향상에 헌신함으로써 발전에 기여한 공적을 인정받았다.

 

애향장에 선정된 전영길씨는 상전면 출신으로 현재 경기도 파주시에서 양지산업 경영하며, 파주시 장애인자립지원위원회 위원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고향에 대한 애향심으로 피땀 흘려 농사를 잘 짓고도 거래처가 없어 판매하지 못해 고심하는 진안군 농민들을 도와 파주시 거주 지인들을 연결해 매년 직거래 판매를 추진할 뿐 아니라 상전 및 동향면민의 날을 비롯해 진안군 취약계층에게 각종 물품 지원 등을 후원함으로써 고향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가진 활동을 공적으로 인정받았다.

 

효열장에 선정된 박정임씨는 2000년도에 서울에서 진안으로

 귀농해 시모를 모셔온 효부로,

107세 되던 2022년 7월까지 23년 동안 지극정성으로 봉양했으며, 2014년 본인의 건강문제로 큰 수술을 받은 이후에도 한결같이 치매에 걸리신 시모를 헌신적으로 뒷바라지 해왔으며, 노인주간보호센터에서 어르신들을 위해 가야금, 판소리 등 재능기부를 통해 경로효친사상을 몸소 실천하여 효행을 베푼 공적을 인정받았다.

 

체육장에 선정된 김철영 씨는 22년간을 진안군체육회 이사로 활동하고 있으며, 현재는 용담면 체육회장을 맡고 있다. 고향에 대한 남다른 애착으로 각종 체육대회 및 지역 행사에도 솔선수범하여 적극적으로 활동하며 용담댐 주변지역 친선 족구대회를 비롯하여 지역 승마협회 창립 등진안군 체육발전과 진안군민들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이번 수상자는 지난 9월 1일부터 14일까지 후보자를 대상으로 공적조사를 마치고 진안군민의 장 심사위원회 심의를 거쳐 최종 선정됐다.

 

한편, 이번 군민의 장 시상식은 10월 12일 군민의 날 기념식에 시상할 계획이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