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6 (목)

  • 흐림동두천 11.8℃
  • 흐림강릉 13.1℃
  • 구름많음서울 14.1℃
  • 흐림대전 14.2℃
  • 흐림대구 15.4℃
  • 흐림울산 14.9℃
  • 흐림광주 14.9℃
  • 흐림부산 17.1℃
  • 흐림고창 12.4℃
  • 제주 16.8℃
  • 흐림강화 13.1℃
  • 흐림보은 14.3℃
  • 흐림금산 13.1℃
  • 흐림강진군 15.1℃
  • 흐림경주시 15.0℃
  • 흐림거제 17.2℃
기상청 제공

뉴스종합

“학교기업 제품, 전주롯백에서 만나요"

 

 

]직업계고 학교기업 오는 23~25일 전주롯데백화점서 판매 행사 가져전북지역 직업계고 학생들이 만든 제품을 구매할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된다.

 

전라북도교육청(교육감 서거석)에 따르면 도내 직업계고에서 운영하고 있는 학교기업이 오는 23~25일까지 3일간 롯데백화점 6층 행사장에서 제품 판매행사를 갖는다.

이는 지난 2020년과 2021년 코로나19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로 중단됐던 제품 판매행사를 3년 만에 재개한 것이다.

학교기업은 직업계고 교육과정과 기업운영을 연계해 아이디어부터 완성제품까지 학생들이 직접 참여해 제작·판매하며 학생들에게 기업가 정신과 창업 마인드를 심어주기 위해 올해로 8년째 운영되고 있다.

 

현재 군산기계공업고 ‘우토리’, 남원용성고 ‘나무소리’, 한국치즈과학고‘꿈트는 치즈N스쿨’이 선정돼 운영 중이며 이번 판매행사는 3개교가 연합으로 진행한다.

학교 내 유가공 제조시설을 갖춘 한국치즈과학고의 학교기업 ‘꿈트는 치즈N스쿨’은 미래 치즈명장을 만든다는 목표로 청정지역 임실군에서 생산된 신선한 원유로 플레인요거트와 치즈 등 고품질 유제품을 만들어 판매한다.

 

2016년부터 운영된 남원용성고 학교기업 ‘나무소리’는 목기로 유명한 지역 특성을 살려 남원 기술명장의 전통을 이어받아 명품도마와 옻칠그릇 등 다양한 옻칠 생활목공품을 제작·판매한다.

학생들의 자율목공동아리에서 출발한 군산기계공고 학교기업 ‘우토리’는 생활 속에서 친숙하게 접할 수 있는 나무를 소재로 ‘기계공업’이라는 학생들의 전공을 살려 만년필, 수성펜 등 수준 높은 우드펜을 직접 수작업으로 제작·판매한다.

 

도교육청은 학교기업 제품을 직접 판매하는 과정을 통해 학생들의 창업능력을 배양하고, 고객의 반응을 확인해 완성도를 높여 수익을 창출할 수 있는 마케팅 전략을 습득하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기초학력 확실히 끌어올리고 우리 아이들 미래역량 키우겠습니다!"
“기초학력을 튼튼히 하고 학력을 끌어올리겠습니다. 학생중심 미래교육으로 우리 아이들의 미래역량을 키우겠습니다.” 서거석 전라북도교육감은 5일 도교육청 2층 강당에서 ‘제19대 교육감 취임 100일 기자회견’을 열고 “교육의 중심을 오로지 학생에게 두겠다”면서 이렇게 말했다. 서 교육감의 지난 100일은 한마디로 ‘소통’으로 요약된다. 당선인 시절 김관영 도지사와 손잡고 교육협력을 약속한 서 교육감은 도내 14개 지자체, 대학뿐 아니라 국무총리, 장·차관, 국회의원을 직접 만났고, 16개 시·도교육청과도 활발히 교류하며 교육협력의 기반을 다졌다. 이날 서 교육감은 “‘전북교육을 바꾸고 살려내라’는 도민의 준엄한 명령을 받아 지난 100일 학생중심 미래교육, 전북교육 희망의 대전환을 위한 초석을 놓았다”면서 “기초학력 신장을 위해 당장 2학기부터 기초학력 전담교사 100명, 보조교사 200명을 배치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진단평가를 통해 정확한 현황이 파악되면 그에 맞춰 더 정밀한 대책을 수립하고, 14개 시·군 교육지원청에는 학력지원센터를 만들 것”이라고 덧붙였다. 서 교육감은 미래교육에 대해서는 “무엇보다 교실수업이 바뀌어야 한다”면서 “온·오프라인 수업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