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2 (금)

  • 맑음동두천 -9.4℃
  • 맑음강릉 -3.9℃
  • 맑음서울 -6.9℃
  • 맑음대전 -5.2℃
  • 흐림대구 -1.8℃
  • 흐림울산 -1.0℃
  • 구름많음광주 -0.8℃
  • 흐림부산 -0.3℃
  • 흐림고창 -2.3℃
  • 흐림제주 5.9℃
  • 맑음강화 -8.4℃
  • 맑음보은 -7.8℃
  • 구름많음금산 -6.4℃
  • 흐림강진군 0.1℃
  • 구름많음경주시 -2.0℃
  • 흐림거제 0.9℃
기상청 제공

뉴스종합

전북도, 푸르밀 희망퇴직자 지원 위한 취업박람회 열려

○ 일진제강 등 도내 우수기업 20개사 총 87명 현장 채용

- 푸르밀 희망퇴직자 등 근무경력 고려 현장 면접 진행

 

 

전라북도는 23일 임실군민회관 체육관에서 구인기업 관계자 및 푸르밀 희망퇴직자를 포함한 구직자가 모인 가운데 「2022 임실군 희망이음 취업박람회」(이하 박람회)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박람회는 최근 고용 이슈인 푸르밀 희망퇴직자의 안정적인 재취업과 취업취약지역인 임실군 구직자의 일자리 연결사업의 일환으로 임실군로컬잡센터와 전라북도일자리센터가 공동으로 주관해 개최됐다.

 

이날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현장채용관, △컨설팅관, △스탬프 투어가 운영돼 재취업을 희망하는 구직자들에게 현장 채용과 맞춤 컨설팅을 제공했다.

 

특히 현장채용으로는 임실 소재 일진제강 등 도내 우수기업 20개사가 참가해 생산직 55명 등 총 87명을 채용 목표로 현장 면접이 진행됐고, 부스마다 참여자들의 열띤 면접이 눈에 띄었다.

이밖에도 현장채용 면접자들의 성공적인 면접을 위해 △면접비지원관, △이미지메이크업관, △이력서사진촬영관을 운영하고 갑작스러운 희망퇴직으로 인해 고충이 있는 구직자들을 위한 심리상담관도 운영해 참가자로부터 호평을 얻었다.

 

박람회에 참가한 임실군 구직자 이○○씨(임실 거주)는 “임실군은 다른 지역에 비해 인구도 적고 접근성도 떨어져 취업의 기회가 적었다”며, “이번 박람회를 통해 지역의 우수한 기업들을 알게 되었고 실질적인 면접기회도 얻어 유익한 시간이 되었다.”고 말했다.

 

윤동욱 전북도 기업유치지원실장은 “이번 박람회를 통해 어려움이 있는 임실지역 구직자들에게 도내 우수기업을 연결해 불안한 마음을 떨쳐내고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운동장 인조잔디 설치 전국17개 시도 중 16번째로 낮아..
전라북도교육청은 운동부 운영 학교와 지역 주민들의 강한 요구를 반영해 인조잔디 운동장을 조성할 계획이라고 1일 밝혔다. 전북지역 770개 학교 중 인조잔디 운동장이 조성된 학교는 전체의 7%인 54곳이다. 인조잔디 설치비율은 전국 17개 시·도교육청 가운데 16번째로 경기도를 제외하고 가장 낮다. 설치비율이 높은 곳은 제주 33.3%, 대전 26.4% 순이며 서울은 17%이다. 이런 가운데 운동부가 있는 학교 등에서는 인조잔디 운동장 조성을 꾸준히 요구하고 있다. 축구·야구 등 구기종목의 경우 전국대회 경기장이 인조잔디로 돼 있어 경기력 향상과 부상 방지를 위해 인조잔디 운동장 조성이 필요하다는 입장이다. 도교육청은 흙 운동장 사용을 기피하는 학생이 늘어나고 있는 데다 지역주민들의 학교 체육시설 이용 요구가 높아지고 있어 인조잔디 운동장 조성 정책에 변화를 주겠다는 계획이다. 다만 인조잔디 운동장 조성 학교 선정에 철저를 기한다는 방침이다. 모든 학교에 인조잔디 운동장을 조성하려는 것이 아니라 지역별 거점학교나 체육환경이 열악한 학교 중 학교운영위원회 심의를 거쳐 선정된 소수학교에만 조성할 계획이다. 인조잔디 품질기준이 강화된 것도 인조잔디 조성을 검토하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