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1 (목)

  • 맑음동두천 -4.5℃
  • 맑음강릉 0.5℃
  • 맑음서울 -3.4℃
  • 구름조금대전 -1.6℃
  • 맑음대구 1.1℃
  • 맑음울산 0.3℃
  • 맑음광주 1.5℃
  • 맑음부산 1.6℃
  • 구름많음고창 -0.5℃
  • 구름조금제주 5.7℃
  • 맑음강화 -5.5℃
  • 맑음보은 -2.2℃
  • 맑음금산 -1.5℃
  • 맑음강진군 1.7℃
  • 맑음경주시 0.4℃
  • 구름조금거제 2.0℃
기상청 제공

무주뉴스

무주군, '청년마음 토닥' 프로그램 운영

지역 내 청년들의 정신건강 돕기 위한 취지

- 교육과 선별검사 진행으로 우울감 해소 돕고 조기 발견

- 정신건강 선별검사 통해 지속상담 펼친다

- 필요시 의료기관과 연계 정신건강 계속 도움 줄 계획

 

무주군이 지역 내 청년들의 정신건강을 돕기 위해 ‘청년 마음토닥’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청년 마음토닥 프로그램은 무주 청년들의 마음 건강을 위해 선별검사와 교육을 진행한다. 대상은 만 18세 이상 만 49세 이하 청년단체에 소속된 청년이다.무주군보건의료원은 사업을 통해 비슷한 고민을 하는 청년들이 서로의 고민을 공유하고 공감하며 우울감을 극복할 수 있는 방법을 모색해 나가기로 했다.

 

지난 22일 무주읍 사회단체 종합회관에서 무주군 청년정책협의체 청년마루 소속 청년 15명을 대상으로 운영되며, 24일 적상면 힐링리조트 단풍마을 휴펜션 세미나실에서 무주군농업기술센터 4-H연합회 청년 농업인 40명을 대상으로 스트레스와 우울 해소를 위한 도마만들기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또한 이번 청년 마음토닥 프로그램을 통해 정신건강 이해하기와 정신건강 바로알기, 정신건강 도움 받기 등으로 구성된 정신건강 증진교육도 마련된다. 이외에도 청년들을 대상으로 정신건강 선별검사를 통해 지속상담을 펼치기로 했으며, 필요시 의료기관과 연계해 지역 내 청년들의 정신건강을 위해 계속 도움을 줄 계획이다.

무주군보건의료원 이동훈 보건행정과장은 “무주 청년 대상 정신건강 프로그램 진행으로 청년기에 발생할 수 있는 직무 스트레스와 우울감 해소를 돕고 고위험군 조기발견과 상담을 통해 문제를 예방하고 대처할 수 있도록 이 프로그램을 운영하게 됐다”라고 말했다.

무주군보건의료원은 청년 마음토닥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심리 상담에 대한 진입장벽을 낮추고 무주 청년들의 마음건강이 증진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운동장 인조잔디 설치 전국17개 시도 중 16번째로 낮아..
전라북도교육청은 운동부 운영 학교와 지역 주민들의 강한 요구를 반영해 인조잔디 운동장을 조성할 계획이라고 1일 밝혔다. 전북지역 770개 학교 중 인조잔디 운동장이 조성된 학교는 전체의 7%인 54곳이다. 인조잔디 설치비율은 전국 17개 시·도교육청 가운데 16번째로 경기도를 제외하고 가장 낮다. 설치비율이 높은 곳은 제주 33.3%, 대전 26.4% 순이며 서울은 17%이다. 이런 가운데 운동부가 있는 학교 등에서는 인조잔디 운동장 조성을 꾸준히 요구하고 있다. 축구·야구 등 구기종목의 경우 전국대회 경기장이 인조잔디로 돼 있어 경기력 향상과 부상 방지를 위해 인조잔디 운동장 조성이 필요하다는 입장이다. 도교육청은 흙 운동장 사용을 기피하는 학생이 늘어나고 있는 데다 지역주민들의 학교 체육시설 이용 요구가 높아지고 있어 인조잔디 운동장 조성 정책에 변화를 주겠다는 계획이다. 다만 인조잔디 운동장 조성 학교 선정에 철저를 기한다는 방침이다. 모든 학교에 인조잔디 운동장을 조성하려는 것이 아니라 지역별 거점학교나 체육환경이 열악한 학교 중 학교운영위원회 심의를 거쳐 선정된 소수학교에만 조성할 계획이다. 인조잔디 품질기준이 강화된 것도 인조잔디 조성을 검토하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