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5 (토)

  • 구름조금동두천 22.7℃
  • 흐림강릉 21.7℃
  • 구름많음서울 24.6℃
  • 구름많음대전 22.4℃
  • 구름많음대구 24.1℃
  • 천둥번개울산 21.1℃
  • 구름많음광주 25.1℃
  • 구름조금부산 26.2℃
  • 구름조금고창 23.4℃
  • 구름많음제주 25.3℃
  • 구름조금강화 20.9℃
  • 구름많음보은 22.0℃
  • 구름많음금산 24.5℃
  • 구름많음강진군 25.9℃
  • 흐림경주시 22.5℃
  • 구름많음거제 24.4℃
기상청 제공

알림방

[알림]제3회 전라북도 과학기술인대상 후보자 접수

○전북 과학기술 개발 혁신을 통해 기업성장․지역 산업 발전 기여자 수상

○후보자 5월 1일부터 5월 26일까지 접수, 예비․본심사 후 수상자 결정

○과학기술 경쟁력 강화 및 지역산업 육성을 통한 지역경제 발전 기대

전북도는 지역과학기술 발전에 기여한 ‘과학기술인 대상’을 선정하기 위해 후보자를 5월 26일까지 접수한다고 밝혔다.

 

‘전라북도 과학기술인대상’은 과학기술 혁신 활동을 촉진하고 과학기술인의 명예와 자긍심을 높이고자 지난 2021년부터 시상하고 있다.

 

시상 규모는 3명 이내의 과학기술인이다. 추천권자는 14개 시장․군수, 도내 대학 및 연구기관, 그 밖의 지역산업 육성사업 추진 기관이다.

 

후보자 추천은 5월 26일까지 추천서 및 공적조서, 기타 공적 증빙자료 등을 작성해 전라북도 미래산업과로 방문하거나 우편으로 접수하면 된다.

 

수상자에게는 상패와 메달을 수여된다. 또 전라북도 과학기술인대상 조례에 따라 전북 인재개발원의 과학기술분야 교육 강사 우선 위촉, 데미샘 휴양림 시설 사용료 면제, 전북 도립국악원 수강료 50%면제 등의 예우를 받는다.

 

오택림 전북도 미래산업국장은 “올해 세 번째로 시상하는 과학기술인 대상이 전라북도 과학기술인의 사기를 진작하고 과학진흥 풍토 조성 등 지역과학기술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시군 및 도내 연구기관, 지역산업 육성 사업을 추진하는 법인․단체 등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작년도 과학기술인 대상 수상 기업인은 세계 최초 3.0V 슈퍼커패시터 양산에 성공한 성도경 ㈜비나텍 대표이사와 차열 포장 도료 제품 개발로 도시열섬 현상 저감효과 사업을 추진한 김용현 ㈜정석케미칼 대표이사였다. 또 수상 연구원은 열전도성․축열성 및 난연성을 갖는 탄소복합소재 제조기술 이전 상업화에 성공한 양철민 박사(한국과학기술연구원 전북분원)였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김관영 도지사, 부안 지진 현지서 진두지휘
김관영 전북특별자치도지사는 지진 발생과 관련 부안 현지에서 주민들의 빠른 일상 복귀는 물론 복구 절차 등에 대응하기 위해 지역 재난안전대책본부장으로서 진두지휘하고 있다. 14일 전북자치도에 따르면 김 지사는 부안군청에서 권익현 부안군수를 비롯해 도와 부안군 재난대응 부서장들과 함께 피해상황 점검과 후속 절차 진행 등을 위한 협업 회의를 개최했다. 김 지사는 지진 발생일부터 현재까지 접수된 피해 신고는 물론 대처상황을 세부 항목별로 꼼꼼히 점검하며 “주민들의 안정적인 일상으로 복귀를 위해 후속 조치에 도와 군의 행정력을 집중하자”고 강조했다. 김 지사는 “피해가 접수되는 즉시 신속하게 안전점검을 실시해 피해주민들을 심리적 안정을 도운 뒤 생활에 불편이 없도록 긴급 복구와 임시거주지 등의 지원이 선행돼야 할 것”이라고 주문했다. 또한 “지진으로 피해를 입은 상태에서 2차 피해가 발생할 수도 있는 점을 감안해 산사태 우려지역, 저수지, 도로시설 등 취약시설물에 대한 안전조치를 철저히 하고 예찰활동을 강화하는 등 사고 재발 방지에 대비해 달라”고 강조했다. 김 지사는 특히 “6월말부터 장마가 시작된다는 예보에 따라 피해지역 위주로 예찰을 강화하고 주민대피체계를 점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