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4 (월)

  • 구름많음동두천 10.9℃
  • 구름많음강릉 8.7℃
  • 구름많음서울 11.2℃
  • 흐림대전 11.8℃
  • 흐림대구 12.6℃
  • 흐림울산 10.9℃
  • 흐림광주 11.8℃
  • 흐림부산 11.2℃
  • 흐림고창 9.4℃
  • 제주 10.8℃
  • 구름많음강화 8.1℃
  • 구름많음보은 11.5℃
  • 흐림금산 11.4℃
  • 흐림강진군 11.4℃
  • 흐림경주시 11.6℃
  • 흐림거제 11.3℃
기상청 제공

뉴스종합

세계를 잇는 그들.. 아태마스터스대회 자원봉사자들

▸“몽골 참가선수들이 불편함이 없도록 재능 기부하고 싶어요”

▸ 6년 차 몽골 유학생인 간냑트 봉사자

▸ 가족지원센터에서 통·번역사로 활동 중인 후르래 척절마 봉사자

 

 

2023 전북 아시아태평양 마스터스대회에 대회 기간 14개 시군 전역에 통역자원봉사자 1,300여명(연인원)을 배치할 예정인 가운데 이번 대회에 참여하는 외국인 통역봉사자들이 있어 화제가 되고 있다.

 

몽골인 유학생 간냑트(25세) 봉사자는 전주 출입국관리사무소에서 자원봉사자로 활동하면서 이번 대회에 몽골에서 많은 선수들이 참가한다는 소식을 듣고 한걸음에 대회 자원봉사를 신청했다.

 

“19세에 학업을 위해 몽골을 떠나온지 6년이 훌쩍 넘었음에도 코로나로 발이 묶여 몇 년간 가지 못했는데 이번 대회를 통해 우리 국민들을 만날 수 있다는 소식을 듣고 자원봉사를 신청하게 되었다.”면서 “여러 기관에서 자원봉사자로 참여했던 경험을 토대로 몽골선수단의 손과 발이 되겠다”고 참여 소감을 전했다.

간냑트 봉사자는 5월 13일부터 20일까지 본부 종합상황실에 배치되어 몽골인 참가자들의 통역지원 뿐만 아니라 든든한 지원군 역할을 수행할 계획이다.

 

또한, 순창군 가족센터에서 통번역사로 근무하는 이주여성 후르래 척절마 봉사자는 “20여년전 처음 낯선 나라 한국에 왔을 때 나를 따뜻하게 맞아주었던 한국인의 정을 잊지 못한다”면서 “이번엔 내가 한국인의 마음으로 이곳을 찾는 우리 몽골 선수단에게 머물고 싶은 나라, 함께하고 싶은 전라북도의 문화를 소개하고 싶다”고 전했다.

특히, 후르래 척절마씨는 “순창군 가족지원센터장님을 비롯해 가족센터 직원들의 작은 배려로 몽골어 통역자원봉사자로 참여하게 되었다.”고 고마움도 잊지 않았다.

 

또한, “제2 고향인 전북에서 개최되는 국제대회에 자원봉사자로 참여하게 되어 기쁘고, 책임감도 생겼다.” 면서 “몽골선수들이 좋은 성적을 낼 수 있도록 응원도 하고 의사소통에 불편함이 없도록 대회 기간동안 열심히 활동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대회 통역자원봉사자로 가족지원센터 통·번역사 및 이주여성은 총 16명이 참여하고, 언어권별로는 몽골어 12명, 중국어 4명 등이다.

 

조직위에서는 농구, 배구, 유도, 축구, 육상 등 21개 종목에 몽골인이 참가하는 계획에 맞춰 도 및 시군 자원봉사센터와 협력을 통해 몽골어 통역자원 16명을 확보하였고 메인등록센터 등 대회 운영 분야에 배치한다는 계획이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서 교육감, 초교 신입생 입학 축하 교육환경 개선 약속
서거석 전북특별자치도교육청 교육감이 새 학기 첫날인 4일 전주양현초등학교(교장 경명곤)를 찾아 신입생들의 입학을 축하하고 학부모들에게 교육환경 개선을 약속했다. 서거석 교육감은 이날 입학식 행사에 참석하기 위해 학교에 첫발을 내딛는 신입생들을 교문 앞에서 맞이하며 힘찬 학교생활을 응원했다. 입학식 이후에는 학교 현안과 관련한 대화를 나누는 학부모 간담회에 참석해 교육여건 개선을 위해 학교 측과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전주 혁신도시 내 60학급 규모의 전주양현초는 전북교육청이 지난해부터 초등학교 저학년의 학교생활 적응을 돕고 과밀학급 문제를 완화하기 위해 학급당 학생 수 감축을 추진하고 있는 대표적인 학교 중 하나다. 전북교육청의 학급당 학생 수 감축 노력으로 전주 에코시티와 혁신도시, 효천지구 내 7개 학교를 제외한 모든 학교의 1~2학년 교실에 학생 수 20명 배치 기준을 적용할 수 있게 됐다. 특히 이 기준을 적용받지 못한 7개 학교 가운데 전주양현초와 전주온빛초, 전주만성초 등 3개교에 유휴 공간이 확보되면서 올해 1학년 학급당 학생 수 감축이 가능해졌다. 전북교육청은 학생들이 여유로운 교실 환경 속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교육여건 개선에 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