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07 (일)

  • 구름많음동두천 21.3℃
  • 구름많음강릉 27.9℃
  • 구름조금서울 21.9℃
  • 흐림대전 26.2℃
  • 구름많음대구 26.6℃
  • 구름많음울산 26.2℃
  • 흐림광주 26.4℃
  • 흐림부산 24.8℃
  • 구름조금고창 26.3℃
  • 구름많음제주 29.3℃
  • 구름조금강화 21.1℃
  • 흐림보은 25.3℃
  • 흐림금산 26.9℃
  • 구름많음강진군 26.3℃
  • 구름많음경주시 26.4℃
  • 구름많음거제 24.5℃
기상청 제공

알림방

[알림] 9월15일~16일, 도청 서편광장서 ‘한가위큰장터직거래행사’

○ 14년 전통의 한가위 맞이 도내 최대 행사 전북도청 서편광장에서 열려

○ 8개 단체 참여, 130여개 상품 판매, 60개 부스 설치

○ 9월 15일(금) ~ 16일(토), 제수용품 최대 40% 할인

 

전북도는 9월 15일부터 16일까지 이틀 간, 도청 서편광장에서 ‘제14회 전라북도 생생마을 한가위 큰장터’ 직거래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한가위 큰장터’에는 전라북도농어촌종합지원센터 주관으로 도내 8개 기관이 공동으로 60개 부스를 설치하고 130여 개의 품질 좋은 상품을 판매한다.

 

※ 8개 단체 : ①전북농어촌종합지원센터 ②농촌융복합산업지원센터 ③전북어촌특화지원센터 ④농협전북본부 ⑤정보화마을협의회 ⑥경제통상진흥원(마을기업) ⑦사회적기업협동조합지원센터(사회적기업, 협동조합) ⑧전북광역자활센터

 

참여 기관별 대표 제품을 살펴보면 농촌융복합산업지원센터의 수제도라지 정과, 전북어촌특화지원센터의 황금박대, 농협전북지역본부의 사과‧배‧포도, 정보화마을협의회의 치즈선물세트 등이 있다.

 

도내에서 가장 오래된 추석맞이 행사인 ‘생생마을 한가위 큰장터’는 그 명성에 걸맞게 최대 40% 할인 가격과 다양한 이벤트, 축하 공연 등을 펼쳐 행사장에 방문한 도민들에게 민족 최대 명절인 한가위의 큰 기쁨을 전달할 계획이다.

 

이번 행사는 우체국 이포스트(e-post)와 전라북도경제통상진흥원 생생장터에서도 온라인으로 10월 20일까지 함께 만나볼 수 있다. 온라인 장터에서는 150개 마을기업에서 600여 개의 제품을 판매하고 있어 보다 풍성한 할인 혜택으로 소비자를 기다리고 있다.

 

신원식 농생명축산식품국장은 “민족 최대 명절인 한가위를 맞이해 도내에서 가장 전통이 있는 ‘생생마을 한가위 큰장터’를 개최하게 돼 매우 기쁘다’며 ‘오프라인과 온라인에서 열리는 이번 행사를 통해 도민들에게 우리 도에서 생산되는 가장 품질이 우수한 제품을 최대한 저렴하게 제공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도, 노인돌봄 서비스 질 개선 적극 추진
전북특별자치도가 노인들에게 맞춤형 돌봄서비스를 제공하는 사회복지사 역량 강화를 통해 서비스 질 개선에 나선다. 전북특별자치도는 5일 전주 시니어클럽 교육장에서 관계자 18명이 참석한 가운데 전북도 노인맞춤돌봄 광역지원기관(우리노인복지센터) 주관으로 노인맞춤돌봄 특화서비스 전담사회복지사 역량강화교육 및 간담회를 실시했다. ‘노인맞춤 돌봄 서비스’는 만 65세이상 국민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또는 기초연금수급자 등 돌봄이 필요한 어르신을 대상으로 다양한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이번 교육은 사회적 고립과 우울 위험이 높은 취약노인에게 특화서비스를 제공하는 전담사회복지사의 전문성 강화를 위해 사례관리 실천기술을 중심으로 실제 사례에 적용해보며, 기능적인 자기관리 방법을 습득하여 전담사회복지사의 정서적 소진을 예방하는 교육내용으로 진행됐다. 특히 교육 이후에는 특화서비스 사업을 추진하면서 논의가 필요한 사안에 대한 간담회가 눈길을 끌었다. 전담사회복지사의 경험과 문제 해결방안 등의 세부적인 정보 교환과 이를 통해 지역사회 고립과 우울 위험이 높은 취약 어르신들에게 지역사회자원을 연계하는 방안이 핵심이었다. 또한 지속가능한 상호돌봄체계를 구축할 수 있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