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5 (토)

  • 맑음동두천 15.6℃
  • 구름많음강릉 14.6℃
  • 맑음서울 19.4℃
  • 흐림대전 20.6℃
  • 흐림대구 17.4℃
  • 구름많음울산 16.7℃
  • 맑음광주 19.4℃
  • 맑음부산 17.4℃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18.9℃
  • 구름조금강화 14.8℃
  • 구름많음보은 18.4℃
  • 흐림금산 20.4℃
  • 맑음강진군 17.4℃
  • 흐림경주시 17.0℃
  • 맑음거제 17.9℃
기상청 제공

진안뉴스

진안 용담면/주천면/마령면, 영농철 맞아 농촌 일손돕기 나서

용담면, 농축산유통과 직원 20여명과 함께 들깨농가 일손돕기

 

 

진안군 용담면은 14일 농번기에 인력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있는 농가를 대상으로 일손돕기를 나섰다.

이날 일손돕기는 용담면 행정복지센터 직원을 비롯하여 군청 농축산유통과 직원 20여명이 참여했으며 인력 수급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들깨 농가를 방문해 들깨 모종을 심으며 구슬땀을 흘렸다.

이에 용담면 송풍리의 수혜 농가는 “농번기에 인력이 부족하여 어려움이 많은 상황이었는데 직원들이 바쁘신 업무에도 불구하고, 적기에 일손을 도와줘 큰 힘이 되었다”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이철민 용담면장은 “아침 일찍부터 일손돕기에 참여해 준 직원분들께 감사의 말씀을 드리고, 이번 일손돕기를 통해 농가의 마음을 조금이나마 함께 할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었다”며 “앞으로도 어려운 상황에 처한 농가에 많은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일손돕기를 꾸준히 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주천면, 관광과 직원 등 15여명과 인삼딸따기 작업 ‘구슬땀

 

 

진안군 주천면 행정복지센터는 14일 관광과 직원 등 15여명과 갑작스러운 사고 및 인력 부족으로 농작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주천면 관내 농가를 방문하여 약1,500㎡ 규모의 인삼밭에서 인삼 딸 따기 일손 돕기를 실시했다.

이날 직원들은 영농현장을 몸소 경험하며 농촌에 활력을 불어넣는 한편 농업인의 애로사항을 들으며 농민들의 고충을 함께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해당 농가는 “갑작스러운 사고로 일손이 부족하고 농번기에 근로자를 구하기 힘든 상황이었는데 진안군 공무원들이 바쁜 업무에도 불구하고 나와줘 적절한 시기에 큰 힘이 됐다”며 감사의 말을 전했다.

강진석 주천면장은 “농촌의 고령화가 심각해 일손이 부족한 상황에서 농가에게 작은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적기에 농작업이 이뤄질 수 있도록 일손돕기를 지속적으로 추진해 살기 좋은 농촌을 만들어가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마령면, 돌풍 피해농가 긴급 일손돕기 지원 

 

진안군 마령면 직원들이 돌풍 피해 수박 하우스 복구작업에 발 빠르게 나섰다.

면에 따르면 지난 13일 마령면 덕천리 일대에는 갑작스러운 돌풍이 발생하여 수박 재배농가의 소형 터널하우스 약 10동이 철재 구조물이 휘거나 뽑히고, 비닐이 찢어지는 피해를 입었다.

이 소식을 접한 송금옥 면장은 즉시 현장을 방문하여 상황을 확인하고, 14일 시설물 복구를 위한 일손돕기 활동을 펼쳤다. 이에 군 농업기술센터와 문화체육과 직원들, 진안농협 직원들까지 동참하여 약 30여 명이 비닐 씌우기, 활대 세우기 등 피해 복구 작업을 도왔다.

피해 농가는 “난생 처음 겪어보는 돌풍 피해로 비닐하우스가 파손되어 망연자실했으나, 면사무소 직원들의 신속한 지원 덕분에 수박농사를 계속할 수 있게 되어 너무 감사하다”고 전했다.

 

송금옥 면장은 “고령화로 인해 농업 인력을 구하기 힘든 상황에서 갑작스러운 기상이변으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에 도움이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농가의 어려움을 적극적으로 살피고 지원하는 행정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한편, 마령면은 오는 17일에도 군 농업기술센터와 문화체육과 직원들과 함께 관내 어려운 농가를 찾아 일손돕기를 추진할 계획이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이차전지 마이스터고 추진 이리공고! 졸업생 전원채용 목표로 산학협약
이차전지분야 마이스터고 지정에 도전하고 있는 이리공업고등학교(교장 김주영)가 졸업생 전원의 채용협약을 목표로 하는 산학협약을 체결했다. 이리공업고는 23일 서울 동원시스템즈(주) 사옥에서 ‘국제배터리마이스터고등학교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개최했다. 이리공업고와 동원시스템즈(주)는 이날 협약식에서 △배터리분야 산업수요 맞춤형 마이스터 양성 교육 실시 △배터리 분야 맞춤형 교육과정 개발 및 운영 △배터리 분야 교원의 직무능력 향상 △채용 기준에 따라 졸업생 중 우수인력 채용 등을 약속했다. 조점근 동원시스템즈(주) 대표이사는 “이차전지 사업분야에서 양극박과 이차전지의 알루미늄 캔을 만드는 우리 회사에 소재 분야의 우수한 인재가 많이 필요하다”며 “앞으로 (가칭)국제배터리마이스터고가 될 이리공업고에서 많은 인재를 보내주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김주영 교장은 “대기업인 동원시스템즈(주)와의 산학협약은 마이스터고 추진에 큰 힘이 된다”며 “이리공업고가 이차전지 분야에서 전국 최고의 교육과정으로 산업수요에 맞는 우수한 인재를 육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지난 16일에는 익산 웨스턴라이프호텔에서 전북특별자치도, 익산시, 한국배터리산업협회, 성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