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5 (월)

  • 흐림동두천 29.0℃
  • 흐림강릉 23.3℃
  • 구름많음서울 30.9℃
  • 구름많음대전 29.0℃
  • 흐림대구 26.2℃
  • 흐림울산 25.4℃
  • 구름많음광주 28.9℃
  • 박무부산 26.8℃
  • 구름많음고창 26.1℃
  • 흐림제주 26.9℃
  • 구름많음강화 28.2℃
  • 구름많음보은 27.8℃
  • 구름조금금산 30.5℃
  • 구름많음강진군 26.4℃
  • 흐림경주시 24.8℃
  • 흐림거제 25.1℃
기상청 제공

뉴스종합

2024 인권친화적인 학교 만들기 공모전 시상식 개최

- 인권챌린지 ‧ 카드뉴스 ‧ 이모티콘 ‧ 시 등 4개 부문 42팀 선정

 

 

전북특별자치도교육청은 14일 오후 2시 도교육청 2층 강당에서 ‘2024 인권친화적인 학교 만들기 공모전’ 시상식을 개최한다.

 

학교 내에서 인권의 중요성을 알리고 인권 감수성을 높이는 문화를 확산하자는 취지의 이 공모전은 지난 4월 11일부터 지난달 17일까지 ‘소중한 너와 나, 모두의 인권’이라는 주제로 인권챌린지, 카드뉴스, 이모티콘, 시 등 4개 분야로 진행됐다.

 

전북교육청은 각 분야별로 인권지향성·작품성·창의성·표현력·활용성 등을 심사해 인권챌린지 9팀, 카드뉴스 10팀, 이모티콘 12팀, 시 11팀 등 총 42팀을 수상팀으로 선정했다.

 

인권챌린지 대상은 ‘지켜줘, 우리 모두의 인권’(비봉초, 곽예진 외 16명), 카드뉴스 대상은 ‘교사와 학생이 함께 행복한 학교’(고종호, 지평선고 교사)가 각각 차지했다.

 

이모티콘 대상은 ‘비니토끼’(이연호, 정일초), 시 대상은 ‘인권 보물 찾기’(김서은, 고수초)가 선정됐다.

 

수상 작품들은 이날 도교육청 1층 현관 및 2층 강당에 전시된다.

 

서거석 교육감은 “인권친화적인 학교만들기 공모전에 참여한 학생과 교직원들이 작품을 만들면서 인권의 가치를 다시 한번 되새기는 계기가 됐을 것”이라면서 “수상하신 분들께 축하를 드리며, 앞으로도 학교구성원들이 인권우호적인 학교문화를 만들어갈 수 있는 다양한 기회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