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4 (일)

  • 흐림동두천 17.7℃
  • 구름많음강릉 15.0℃
  • 흐림서울 19.0℃
  • 구름많음대전 19.7℃
  • 구름조금대구 19.6℃
  • 구름조금울산 15.0℃
  • 구름조금광주 19.9℃
  • 맑음부산 15.6℃
  • 구름많음고창 19.1℃
  • 맑음제주 17.6℃
  • 흐림강화 17.6℃
  • 구름조금보은 15.8℃
  • 구름많음금산 17.0℃
  • 맑음강진군 16.3℃
  • 구름조금경주시 17.0℃
  • 구름조금거제 14.7℃
기상청 제공

무주뉴스

배냇소 10두까지 지원!

- 순수 군비(4억 원)로 지원


- 5월 24일까지 신청하면 심의 거쳐 지원

- 농가소득 향상 및 반딧불 한우산업 육성 기대

 

무주군이 한우번식 기반 조성과 농가소득 향상을 위해 추진 중인 배냇소 지원 규모(두수)를 확대한다고 밝혔다.

 

지난해까지 5두 지원하던 것을 농가당 최대 10두까지 지원(군비 4억)할 예정으로, 50두 이하의 한우 사육규모를 가진 농가 중 배냇소 입식이 가능한 농가가 대상이다.

 

신청은 5월 24일까지로 배냇소 대부 신청서 등 관련 서류를 작성해 각 읍면사무소에 제출하면 된다.

 

무주군청 농축산유통과 축산팀 최종운 팀장은 “50세 이상의 다문화가정, 한부모가정, 차상위계층 등 사회적 약자들을 우선 배려해 지원할 방침”이라며

 

“경매시장 가격 등을 고려해 입식할 예정으로 농가에서는 지원받는 날로부터 30개월 이후 시장에서 거래되는 생후 6개월 령 암송아지 가격에 해당하는 금액을 대부받은 두수대로 군에 상환하면 된다”라고 밝혔다.

 

 

 

배냇소 지원사업은 고령화된 농촌에 생산적인 일감을 지원해 활력을 심고 반딧불 한우 사육기반을 확대해 농가소득을 키운다는 취지에서 지난 2008년부터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지난해까지 총 사업비 21억 원을 들여 3백여 농가에 1천여 두를 지원해 왔다.

 

농가들은 “갈수록 농사짓기도 힘들고 경제적으로도 어려워서 개인적으로는 소 한 마리 사기도 사실 엄두가 나질 않는데 배냇소가 힘이 많이 된다”라며 “다 해봐야 몇 마리 안 되지만 희망을 키운다는 생각으로 정성껏 키울 것”이라고 말했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전북도, 국제규모 태권도대회(무주 태권도원) 연기
전라북도가 7월말에서 8월초 무주 태권도원에서 열릴 예정이던 국제규모 태권도대회를 연기하기로 했다. 전북도는 22일 「세계태권도문화엑스포대회 조직위원회」 운영위원회를 열어 전라북도체육회 주관으로 7.29~8.3일(6일간)까지 개최할 예정이었던 제13회 세계태권도문화엑스포 대회를 11.8~11.12일(5일간)로 연기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또한, 세계태권도연맹 승인대회(G1)인 제4회 김운용컵 국제오픈태권도대회는 8.5~8.10일(6일간)에서 10.30~11.4(6일간)일로 연기하여 개최하기로 결정했다. 이날 열린 운영위원회에는 전북도와 무주군, 태권도진흥재단, 전라북도체육회 등 관련 기관이 참석해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지역사회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대회 연기를 이같이 의결했다. 당초 전라북도, 무주군, 태권도진흥재단은 태권도인들의 성지로 조성된 태권도원을 더욱 활성화하기 위해 세계태권도문화엑스포를 재개하고, 지난해까지 서울에서 개최하던 김운용컵 국제오픈태권도대회를 신규 유치함으로써 2개 국제규모 대회의 성공개최를 통한 시너지 효과를 높이고자 했다. 그러나, 실내에서 여러 사람이 모여 개최하는 태권도 대회의 특성상 감염 확산 위험성이 크고, 코로나 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