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3 (토)

  • 구름조금동두천 24.1℃
  • 구름조금강릉 20.4℃
  • 연무서울 24.7℃
  • 맑음대전 25.6℃
  • 구름조금대구 24.9℃
  • 맑음울산 21.6℃
  • 구름많음광주 24.9℃
  • 맑음부산 19.9℃
  • 구름많음고창 24.1℃
  • 구름조금제주 21.0℃
  • 구름많음강화 21.2℃
  • 맑음보은 24.1℃
  • 맑음금산 26.1℃
  • 구름많음강진군 21.5℃
  • 맑음경주시 24.6℃
  • 구름조금거제 22.4℃
기상청 제공

포토클릭

번개네 집에 사는 흰(하얀)제비!!!

진안군 마령면 소재지에 있는 한 중국집에 최근 흰 제비가 부화돼 호기심을 불러 일으키고 있다.

흰제비는 새끼 제비  4마리 중 한 마리로 몸 전체가 하얀색을 띠고 있다.

5월24일 농사일이 한창인 점심 무렵 엄마새와 아빠새가 쉬지 않고 먹이를 물어 나르며 새끼들을 먹이고 있다.

이를 받아 먹으려는 흰제비도 경쟁적으로 먹이를 먹기 위해 주둥이를 벌리고 있었다.

이 곳을 찾은 많은 사람들은 흰제비는 처음 보는 것이다며 연신 제비집을 가리키며 신기해 했다.

‘번개’라는 상호를 가진 중국집 주인 이종명·박순이씨 부부는 수십년간 이곳에서 영업을 하고 있는데 흰제비는 처음 본다고 말했다.

주변에서는 흰제비가 부화된 것은 상서로운 일로 복이 들어와 많은 돈을 벌 조짐이라는 덕담을건네기도 하여 제비를 볼 때마다 어쩐지 마음이 좋아진다고도 했다.

또 7년 동안 제비가 매년 찾아와 7마리에서 10마리 가량의 새끼를 키워 나간다고 전했다. 

집 처마 밑에는 두 개의 제비집이 지어져 있는데 한쪽은 비어 있다.

주인 이씨에 따르면 매년 집을 번갈아가며 사용하고 있는 점도 이색적이다고 했다. 

행운의 상징으로 여겨지는 흰제비는 돌연변이로 백색증, 선천적 색소결핍증 이라고도 불리는 알비노 현상에 의해 멜라닌 합성이 되지 않아 색소가 없는 흰색을 띠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부부의 바램처럼 제비를 아끼는 이 중화요리 집에 복이 깃들고 영업도 잘 되었으면 하는 마음이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전북도, 국제규모 태권도대회(무주 태권도원) 연기
전라북도가 7월말에서 8월초 무주 태권도원에서 열릴 예정이던 국제규모 태권도대회를 연기하기로 했다. 전북도는 22일 「세계태권도문화엑스포대회 조직위원회」 운영위원회를 열어 전라북도체육회 주관으로 7.29~8.3일(6일간)까지 개최할 예정이었던 제13회 세계태권도문화엑스포 대회를 11.8~11.12일(5일간)로 연기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또한, 세계태권도연맹 승인대회(G1)인 제4회 김운용컵 국제오픈태권도대회는 8.5~8.10일(6일간)에서 10.30~11.4(6일간)일로 연기하여 개최하기로 결정했다. 이날 열린 운영위원회에는 전북도와 무주군, 태권도진흥재단, 전라북도체육회 등 관련 기관이 참석해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지역사회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대회 연기를 이같이 의결했다. 당초 전라북도, 무주군, 태권도진흥재단은 태권도인들의 성지로 조성된 태권도원을 더욱 활성화하기 위해 세계태권도문화엑스포를 재개하고, 지난해까지 서울에서 개최하던 김운용컵 국제오픈태권도대회를 신규 유치함으로써 2개 국제규모 대회의 성공개최를 통한 시너지 효과를 높이고자 했다. 그러나, 실내에서 여러 사람이 모여 개최하는 태권도 대회의 특성상 감염 확산 위험성이 크고, 코로나 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