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31 (화)

  • 맑음동두천 -5.9℃
  • 맑음강릉 0.8℃
  • 맑음서울 -2.7℃
  • 맑음대전 -4.6℃
  • 맑음대구 -3.8℃
  • 맑음울산 -1.2℃
  • 맑음광주 -1.6℃
  • 맑음부산 0.9℃
  • 맑음고창 -4.8℃
  • 맑음제주 1.8℃
  • 맑음강화 -3.8℃
  • 맑음보은 -7.5℃
  • 맑음금산 -7.6℃
  • 맑음강진군 -4.7℃
  • 맑음경주시 -7.1℃
  • 맑음거제 -2.1℃
기상청 제공

뉴스종합

전북도, 통합관리로 스마트한 지방하천 관리

○ 민선8기 하천관리 혁신위해 도입…7억5천만원 투자 계획

○ 지방하천 정보 제공을 위한 웹지도 기반 통합관리시스템 구축

○ 시․군 행정지원시스템 구축 및 도민 서비스 제공

 

 

전북도는 지방하천 정보의 체계적 관리와 하천 관련 대민서비스 향상을 위해 ‘지방하천 통합관리시스템’을 구축한다.

 

지방하천 통합관리시스템은 하천기본계획, 하천 정비현황, 편입토지 현황 등 문서 또는 파일화되어 있는 자료를 전산화해 네이버, 카카오 지도와 같이 웹지도 기반에 구현하는 시스템이다.

 

도내 지방하천은 459개소(2,875㎞)로 매년 1,300억원을 투자해 하천정비사업 및 하천기본계획을 수립하고 있는 상태다.

 

하지만 그동안 정비사업 완료 후 현황 자료는 문서 또는 파일 형태(CAD 등)로 관리되는 바람에 자료 검색과 활용이 쉽지 않고, 자료 유실 등의 위험도 뒤따랐다.

 

또 하천 관련 민원 발생 시 네이버 지도 등을 통해 해당 지번을 확인해 하천명을 확인한 뒤 하천기본계획 또는 실시설계 보고서를 조사하는 등에 많은 시간이 소요되는 등 행정력이 낭비되는 문제점이 지적됐다.

 

전북도는 이같은 하천관리의 문제점을 개선하기 위해 도입한 ‘지방하천 통합관리시스템’은 민선8기 김관영 도지사의 ‘팀별 벤치마킹’아이디어를 통해 발굴된 사업으로 서울시, 충남도 등이 시행 중에 있다.

 

도에서는 도 토지정보과가 구축 중인 ‘공간정보분석시스템’과 연계하여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 지방하천 통합관리시스템이 구축되면 해당 지번 검색을 통해 하천기본계획, 하천 정비현황 등 하천 정보에 대해 일괄 검색이 가능하며, 특히 민원이 많은 사유토지 편입현황에 대해 편입면적부터 편입 사유까지 신속하게 민원인에게 제공할 수 있게 된다.

 

도는 2년간 7억5천만원을 투자할 계획이며, 올해 1차년도는 하천기본계획 등 지방하천 정보를 전산화해 데이터를 구축하고, 내년도에는 웹지도 기반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시․군에서 시스템을 활용할 수 있도록 행정지원시스템을 구축하고 일부 서비스는 홈페이지를 통해 일반인에게 공개하기로 했다.

 

홍인기 도 물통합관리과장은 “그동안 지방하천에 대한 현황, 성과, 편입토지 등 다양하고 방대한 자료의 관리가 어려운게 사실”이라며 “이번 지방하천 통합관리시스템 구축을 통해 하천정보를 체계적으로 관리할 수 있게 됐고, 특히 신속하고 정확한 도민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것이 가장 큰 효과다”고 말했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도 공무원, 전북형 특례발굴에 ‘올인’
전북도는 2024년 성공적인 전북특별자치도 출범을 위해 전 청원 역량 결집에 속도를 내고 있다. 전북도는 30일 도청 공연장에서 전 실국 공무원을 대상으로 전북특별자치도에 대한 교육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2023년 첫 청원 소통의 날, 정갑영 유니세프 한국위원회 회장의 특강에 이어 진행된 이번 교육은 전북특별자치도법이 지난 1월 17일 공포된 시점에서 특별자치도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특례 발굴 역량을 강화하고자 마련됐다. 교육은 전북연구원 이성재 선임연구위원이 강사로 나서 ▲전북특별자치도의 추진배경과 의미, ▲달라지는 점과 변화되는 미래상, ▲추진 과제 및 방향 등을 설명했다. 특히 전북의 특성을 반영한 차별화된 특례 발굴에 초점을 맞춰 전 공무원이 소명의식을 갖고 새로운 전북의 청사진을 그리는 데 앞장설 수 있도록 교육했다. 앞으로 도는 시·군 공무원을 대상으로도 특례 발굴 역량 강화 교육을 진행할 계획이다. 도민들의 특별자치도에 대한 인지도 제고와 공감대 확산을 위해 홍보콘텐츠 제작·배포와 설명회도 가질 예정이다. 도는 1년 앞으로 다가온 전북특별자치도의 성공적 출범(’24.1.18.)을 위해 비전 설정과 특례 발굴에 속도를 더하는 한편, 타당성 있는 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