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3 (목)

  • 구름많음동두천 16.7℃
  • 구름조금강릉 24.3℃
  • 구름많음서울 18.8℃
  • 구름조금대전 19.7℃
  • 구름조금대구 22.0℃
  • 구름많음울산 16.8℃
  • 구름많음광주 20.8℃
  • 구름많음부산 18.2℃
  • 구름많음고창 ℃
  • 흐림제주 19.6℃
  • 구름많음강화 14.4℃
  • 구름조금보은 17.8℃
  • 구름많음금산 18.9℃
  • 흐림강진군 17.6℃
  • 구름조금경주시 18.5℃
  • 구름많음거제 16.5℃
기상청 제공

뉴스종합

하절기 다중이용시설 레지오넬라균 관리 강화

○ 여름철, 다중이용시설 레지오넬라균 감염 집단발생 우려

○ 냉각탑, 목욕탕, 물놀이시설 소독 등 환경관리 철저 당부

 

전북특별자치는 여름철 다중이용시설의 냉방기 및 수계시설 사용증가에 따라 레지오넬라증 환자 발생이 증가하고 있어, 예방 관리를 강화한다고 14일 밝혔다.

* 연도별 환자발생 현황(괄호는 사망자 숫자임)

도는 레지오넬라증 예방을 위해 다중이용시설(대형건물, 백화점 및 쇼핑센터, 종합병원, 요양병원, 대형목욕탕, 찜질방, 노인복지시설 등)의 냉각탑수, 수돗물 저수조 등에 대해 레지오넬라균 검사*를 실시한다는 방침이다.

* 2023년 검사결과: 총 1,022건의 검체 중 15건 검출

 

레지오넬라증은 냉각탑수, 건물의 급수시설, 목욕탕 등 인공으로 만들어진 물에서 증식한 레지오넬라균이 에어로졸을 통해 호흡기로 흡입돼 감염을 일으킨다.

 

레지오넬라 폐렴 발생 시 발열, 기침, 호흡곤란 등의 증상이 나타나며, 50세 이상, 만성폐질환자, 당뇨, 암 등 만성질환자에서 주로 발생한다.

 

이명옥 전북자치도 감염병관리과장은 “연중 사용하는 병원 및 공동주택 온수, 목욕탕 욕조수 등 레지오넬라균이 증식하기 쉬운 환경에 대해 정기적인 청소‧소독, 수온 및 소독제 잔류 농도 관리 등 철저한 환경관리로 레지오넬라균 감염을 예방할 수 있다”며, “안전한 여름나기를 위해 위생적인 환경관리를 지켜주실 것”을 당부했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