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5 (수)

  • 흐림동두천 17.0℃
  • 흐림강릉 13.4℃
  • 구름많음서울 21.3℃
  • 맑음대전 21.4℃
  • 구름조금대구 20.1℃
  • 구름많음울산 18.3℃
  • 맑음광주 20.7℃
  • 구름많음부산 21.1℃
  • 맑음고창 18.4℃
  • 구름조금제주 22.1℃
  • 구름조금강화 18.3℃
  • 구름많음보은 19.1℃
  • 맑음금산 20.2℃
  • 맑음강진군 21.4℃
  • 흐림경주시 18.1℃
  • 구름많음거제 21.5℃
기상청 제공

시선I

[기고] “저금리 대환대출” 빙자한 대면편취가 급증하고 있다.

 

며칠 전 평소 알고 지내던 지인과 통화 중 “정부에서 기존 대출이자보다 싼 이자로 대환 대출을 해준다”는 문자를 받고 서류를 준비 중이다는 말을 듣고 직감적으로 전화금융사기임을 느껴 지인을  만나서 보이스피싱 조직에 전달하려고 인출해서 보관중인 800만원의 피해를 예방한 적이 있다.

 

보이스피싱 조직으로부터 기존 대출 카드사와 및 대환대출 은행 등 확인해 보니 모두 사실인 것처럼 꾸며 피해자가 속았으며, 500만원 인출 시 자동으로 경찰에 연락되어 대출할 수 없으니 400만원씩 2회에 걸쳐 인출하여 집에서 보관하고 있으면 채권추심팀이 현금을 받으러 간다고 하였다

이에 필자가 지인을 직접 만나 함께 해당 은행에 방문해서 저금리 대환 대출 계획이 없음을 확인한  후에서야 전화금융사기라는 것을 알아 피해를 예방할 수 있었다.

 

경찰의 전화금융사기 피해 예방을 위한 지속적인 홍보활동에도 불구하고 “저금리 대환대출”을 빙자한 대면편취 범죄가 급증하고 있다.

 

범죄 수법이 지능·고도화되면서 검거 인원 감소 및 피해 금액 증가로 심각한 경제적, 정신적 피해를 야기하고 있다.

 

‘21년도 한 해 발생건수 12건에 피해액이 1억 9,900만원이었으나, ’22년 7월말까지 발생건수 8건에 피해액이 1억 6,000만원에 달하고 있다.

 

이에 경찰에서는 금융기관 창구에 고객의 다액인출시 신속한 파출소 연락 홍보활동과 함께 전화금융사기 범죄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저금리 대환대출 사기형”, “기관 사칭형”의 핵심내용을 각 2컷 분량으로 소개하는 스티커를 자체 제작하여 관내 금융기관 현금지급기 60대에 부착중이며, 금융기관의 협조를 통해 플랭카드를 제작, 진출입로 등 적정장소에 게첨하여 홍보를 추진하고 있다.

 

아울러 추석 연휴에 전화금융사기 시도가 더욱 급증할 것으로 예상되니 휴대폰으로 수신한 전화번호 등으로 확인하는 것에 그치지 말고 직접 방문 등을 통해 확인하여 피해를 예방해야 하겠다.

 

                           - 진안경찰서 마이파출소 순찰2팀장 경감 전근수 -

 

 


동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