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9 (화)

  • 구름많음동두천 11.8℃
  • 구름많음강릉 16.3℃
  • 구름조금서울 12.1℃
  • 맑음대전 15.3℃
  • 구름많음대구 15.2℃
  • 구름조금울산 16.7℃
  • 맑음광주 14.6℃
  • 구름조금부산 17.1℃
  • 구름많음고창 15.7℃
  • 구름조금제주 19.6℃
  • 구름조금강화 12.8℃
  • 구름많음보은 12.1℃
  • 맑음금산 13.8℃
  • 구름조금강진군 17.1℃
  • 구름많음경주시 16.1℃
  • 맑음거제 16.7℃
기상청 제공

뉴스종합

전북청 고순대, 고속도로 화물차 법규위반 집중단속

 

 

전북경찰청 고속도로순찰대 제9지구대는 14일, 통영대전고속도로 및 순천완주고속도로에서 한국도로공사, 한국교통안전공단과 합동, 고속도로 법규위반 화물차 대상 유관기관 합동단속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합동단속 중, 통영대전고속도로 덕유산톨게이트에서는 “화물차 정비불량 및 적재불량”을 집중단속하여 타이어 상태불량 2건, 전조등 불량 3건, 불법부착물 화물차 5건에 대해 정비명령과 국도우회조치를 지시하였고 화물적재불량 6건에 대해서는 현장 개선지시와 단속을 진행하였다.

또한 순천완주고속도로에서는 한국도로공사 진안지사와 합동 동전주나들목부터 임실나들목 상하행선 약 60km 구간을 왕복순찰하며 안전거리 및 지정차로를 준수하지 않는 화물차를 대상으로 영상단속을 실시하여 12건을 적발하였다.

 

9지구대는 올해 현재까지 화물차 불법 및 교통법규위반 집중단속을 전개하여 적재불량 및 정비불량, 안전거리 미확보 등 법규위반 행위 3100여건을 적발했으며, 화물차 교통안전을 확보를 위한 유관기관 합동캠페인도 매주 2회 실시하여 화물차로 인한 교통사고예방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정희봉 제9지구대장은 “고속도로에서 화물차 사고는 사망사고 등 중대사고로 이어지는 만큼 화물차운전자는 안전거리 확보 등 교통법규를 준수하고 방어운전을 넘어 상대방을 보호하는 운전자세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전북체고 레슬링 저력 보여준 김경태·김도형 형제
제102회 전국체전서 금메달 3개 합작국내에서 가장 권위 있는 종합 경기대회인 전국체육대회가 최근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경북 일원에서 열린 이번 제102회 전국체전은 코로나19 여파로 대학·일반부는 치러지지 않고 고등부 경기만 치러져 아쉬움을 남겼지만 전북 선수단은 선전을 펼쳐 금메달 19개와 은메달 18개, 동메달 26개 등 총 63개의 메달을 획득하는 쾌거를 올렸다. 승패를 떠나 전북 대표로 대회에 출전한 461명의 모든 선수들이 주인공이지만 이 가운데 눈길을 끈 선수들이 있다. 바로 레슬링 김경태·도형 형제와 육상 단거리 2관왕에 오른 문해진 군이다. 이에 2차례에 걸쳐 미래 국가대표인 이들의 활약상을 조명해보고자 한다. # 한국 레슬링 이끌 김경태·도형 형제 전북체육고등학교(교장 박재중)에 재학중인 김경태·도형 형제가 이번 전국체전에서 그야말로 일을 냈다. 금메달 사냥은 형인 김경태(3년)가 먼저 시작했다. 그레코로만형 67kg급에 출전한 김 군은 승승장구하며 결승전에 진출했고, 접전 끝에 최정상에 올랐다. 기세를 몰아 김 군은 자유형 70kg급에 출전해서도 압도적인 실력을 뽐내며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그레코로만형과 자유형 이른바 ‘양형’ 모두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