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2 (일)

  • 맑음동두천 0.6℃
  • 맑음강릉 7.9℃
  • 맑음서울 2.7℃
  • 구름조금대전 5.6℃
  • 흐림대구 8.9℃
  • 흐림울산 9.4℃
  • 흐림광주 7.8℃
  • 흐림부산 9.4℃
  • 흐림고창 7.2℃
  • 흐림제주 12.2℃
  • 구름조금강화 2.0℃
  • 구름조금보은 5.2℃
  • 맑음금산 5.7℃
  • 구름많음강진군 9.0℃
  • 흐림경주시 8.8℃
  • 흐림거제 10.5℃
기상청 제공

진안뉴스

정천 망향의 광장에서 고향을 바라보며

 

 

진안군 정천면 망향제 추진위원회는 16일 정천면 망향의 광장(정천면 용정길 8)에서 제13회 실향민 망향제를 거행했다.

이날 망향제에서는 실향민과 마을 주민이 참석하여 수몰의 아픔과 애환을 나누었으며, 용담댐 건설로 잠긴 마을을 바라보며 밟지 못하는 고향에 대한 그리움을 함께 기억하는 시간이 되었다.

2008년부터 시작된 망향제는 실향민, 면민 등 200여명이 참석하여 수몰의 아픔을 서로 위로하고 향수를 달래주던 행사였으나, 올해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하여 철저한 방역조치 및 규모를 축소하여 진행하였다.

최정열 망향제 추진위원장은 “코로나로 인해 살던 곳을 떠난 많은 사람들과 함께 하지 못해 아쉬움이 크지만, 늦게나마 고향을 바라보며 추억을 되새길 수 있는 망향제를 지내게 되어 위안이 되었다. 많은 이웃들이 어우려져 살았던 활력는 넘치는 옛 정천의 모습을 잊지 않기 위해 매년 망향제를 통해 현재의 정천이 더 발전하고 수몰민이 평안에게 지내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이명진 정천면장은 “용담댐 건설로 인하여 대대로 이어오며 살던 옛터를 떠난 분들이 고향이 그리울 때 찾는 망향의 광장에서 고향과 이웃의 소중함을 느끼는 자리가 되었다. 수몰의 아픔을 딛고 정천면과 타지에서 애향심을 갖고 열심히 생활하시는 이주민들께서 애환을 달래는 좋은 시간이 되셨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용담댐은 1990년 착공하여 6개 읍·면 68개마을, 2864세대, 1만2천여명의 이주민을 만들며 2001년 완공된 댐이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